아우디 신형 A8 모델에 '인공지능 트래픽 잼 파일럿' 탑재
아우디 신형 A8 모델에 '인공지능 트래픽 잼 파일럿' 탑재
  • 최광민 기자
  • 승인 2017.07.13 18: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엔비디아의 혁신적 자율주행 기술을 포함해 다양한 엔비디아 기반 첨단 기술들이 적용
아우디 서밋 바로셀로나 2017 행사 전경(사진:아우디)

엔비디아의 운송 분야 AI 혁신 기술들이 아우디(Audi)의 신형 모델 ‘A8’에 탑재됐다. 엔비디아 기술이 탑재된 2018년형 A8은 아우디의 플래그십 모델로, 현지시간 지난 11일 스페인 바로셀로나에서는 처음 개최된 아우디 서밋(Audi Summit)을 통해 공개됐다.

이번 A8의 기능 중 가장 많은 주목을 받은 것은 ‘인공지능 트래픽 잼 파일럿(AI Traffic Jam Pilot)’이었다. 엔비디아 기술을 기반으로 완성된 본 시스템은 혼잡한 고속도로에서 전례 없는 수준의 자율주행 능력을 제공하며, 아우디는 이번 서밋을 통해 주차를 위한 파일럿 드라이빙부터 디지털 커넥티드 차량용 신규 서비스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분야에서 구축한 자사의 리더십 성과를 발표했다.

루퍼트 스태들러(Rubert Stadler) 아우디 회장은 2천여명의 관중이 운집한 본 행사의 기조연설에서 “미래의 자동차는 인공지능을 활용함으로써 탑승자의 삶을 더욱 윤택하게 만들어 줄 것”이라고 말했다. 또한 A8에 적용된 대표적인 기능으로 아우디 인공지능 트래픽 잼 파일럿, 리모트 파크 파일럿(Remote Park Pilot), 내추럴 보이스 컨트롤(Natural Voice Control), 스웜 인텔리전스(Swarm Intelligence) 등을 소개하면서 “중요한 것은 기술(Technology matters)”이라고 강조했다.

아우디 A8 파일럿 드라이빙 기술, 엔비디아 기반 기술이 탑재된 신형 아우디 A8의 운전석(사진:엔비디아)

아우디의 신형 A8에는 혁신적인 유저 인터페이스, 새로운 인포테인먼트 시스템, 새로운 가상 조종석, 새로운 뒷자석 엔터테인먼트 옵션 등 엔비디아 기술을 기반으로 한 다양한 시스템이 탑재되어 있다. 특히 주목할 만한 기술은 아우디의 zFAS 운전자 지원 시스템으로, 본 기술로 중앙분리대와 진출입로가 있는 고속도로 상에서 사용 가능한 세계 최초의 교통 체증 지원 시스템이 구현된다.

특히 트래픽 잼 파일럿 시스템은 오작동을 방지하기 위한 빌트인 리던던시(Built in redundancy)를 고려해 설계됐으며, 카메라가 탑재된 레이저 스캐너를 활용해 자율주행을 진행하는 세계 최초의 프로덕션 시스템으로, 차량 앞 전체를 스캔한다. 센서를 통해 입력된 데이터는 zFAS에서 처리되며, 시스템에서는 초당 25억건의 속도로 정확한 환경 모델을 생성한다.

운전 기사 역할을 하는 트래픽 잼 파일럿, 아우디 A8에는 신규 자율주행 기술을 포함해 다양한 엔비디아 기반 첨단 기술들이 적용되어 있다(사진:엔비디아)

트래픽 잼 파일럿은 최대 시속 60킬로미터의 속도에서 작동이 가능하며, 작동 즉시 차량 자체를 운전기사로 변화시킨다. 센서는 전체 환경을 정확하게 파악할 수 있도록 주변 상황을 감시하며, 센서와 함께 작동되는 네비게이션 시스템은 시스템이 어느 도로에서 활성화된 것인지 파악한다. 운전자는 중앙 콘솔의 ‘AUDI AI’ 버튼을 눌러 손쉽게 본 시스템을 활성화 시킬 수 있으며, 교통체증이 해소되면 운전자가 다시 직접 주행할 수 있도록 시각 및 음성 알림이 표시된다.

A8에는 최신 엔비디아 기반 MIB+ 인포테인먼트 시스템도 적용되어 있다. 두 개의 터치스크린으로 구성된 2세대 가상 조종석과 아우디 태블릿 및 디스플레이 컨트롤러가 장착된 새로운 뒷좌석 시스템에는 모두 엔비디아 기술이 적용됐다.

엔터테인먼트의 기능, 아우디 A8에는 동승자를 위한 엔비디아 기술 기반 터치 스크린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이 구축되어 있다(사진:엔비디아)

이번 아우디 서밋에서는 신형 A8 발표뿐만 아니라 미래의 모빌리티, 인공지능, 스마트 팩토리 등을 주제로 한 다양한 아이디어와 전시물, 발표 등이 공개됐다. 조립 라인 없이 모듈형 차량 생산을 효율화하는 방법, 인간이 기계를 함께 작업에 활용함으로써 제조 생산성을 향상시키는 방법, 자동차의 디지털 구성 방식 및 가상 시승 방식 등에 관한 다양한 전시도 함께 진행됐다.

본 행사는 아우디가 생산과 물류부터 판매 및 마케팅에 이르기까지 기업 경영 전반에 디지털 기술을 적용해 새로운 가능성을 모색하고 있다는 점과, A8에서 나타난 바와 같이 그 성과가 이미 놀라운 수준에 이르렀음을 보여주는 자리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