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유플러스, 화성산업 아파트에 IoT 공기질측정기 구축
LG유플러스, 화성산업 아파트에 IoT 공기질측정기 구축
  • 김수아 기자
  • 승인 2017.10.30 23: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환기 불가 여부 알림, 공기청정기 자동작동 등 토털 공기질 케어 서비스 이용
화성산업 아파트에 IoT 공기질측정기 구축(사진:LG유플러스)
화성산업 아파트에 IoT 공기질측정기 구축(사진:LG유플러스)

LG유플러스(부회장 권영수)가 화성산업(대표이사 이홍중)과 홈IoT플랫폼 구축을 위한 사업협약을 맺고, 경기 파주시 운정지구에 들어서는 ‘화성 파크드림 아파트’ 1047세대에 실외 IoT 공기질측정기를 구축한다.
  
IoT 공기질측정기에는 미세먼지와 초미세먼지, 온도, 습도, 소음과 유해물질을 감지하는 총 5개 센서와 통신모듈이 탑재되어 있으며, 측정값은 LG유플러스 IoT플랫폼 서버로 전송돼 고객의 스마트폰 애플리케이션 ‘IoT@home’과 PC에서 실시간 확인할 수 있다.
  
입주민들은 IoT 공기질측정기를 통해 실시간으로 아파트 단지 주변 공기질 상태를 정확하게 확인할 수 있음은 물론 세대별 기본 제공되는 공기청정기능 지원 환기시스템과 개별 구매하는 IoT 공기청정기 및 실내 IoT 공기질알리미를 연동할 경우 세대 내/외부 공기상태 비교를 통해 환기시점 및 환기불가여부 알림, 공기청정기 자동작동 등 토털 공기질 케어 서비스 이용이 가능해진다.

  
실외 공기질측정기와 함께 LG유플러스는 화성 파크드림 아파트 세대 내에 홈IoT플랫폼을 구축해 스마트홈 환경을 구현하며, 아파트 세대 내에 구축되는 홈IoT플랫폼은 기존의 홈 네트워크와 LG유플러스의 홈IoT서비스를 하나의 애플리케이션으로 사용할 수 있도록 한 통합 시스템으로, 입주민들은 스마트폰 앱에서 입주 시 설치된 조명, 냉·난방, 가스 등 기존 빌트인 시스템은 물론 개별 구매하는 LG전자, 삼성전자 등 IoT 생활 가전도 통합 제어할 수 있게 된다.
  
LG유플러스의 IoT전용앱 ‘IoT@home’은 통합 제어뿐만 아니라 연동된 IoT가전제품의 사용 패턴을 분석해 출∙퇴근, 주말, 여행 등 다양한 기기 제어 시나리오를 이용자에게 추천해 상황에 따라 최적화된 가전 사용을 유도하고 스마트폰 위치정보를 기반으로 외출 및 귀가 시 기기동작을 자동 실행하여 편의를 제공한다.
  
LG유플러스 IoT 제휴담당 류창수 상무는 “최근 미세먼지로 도시 공기오염에 대한 아파트 입주민들의 관심이 높아짐에 따라 보다 정확한 대기환경 정보를 제공하기 위해 화성산업, 호반건설, 두산건설 등이 짓는 신축 아파트 단지에 실외 IoT 공기질측정기를 구축하고 있다”며 “향후 보다 많은 아파트 단지에 홈IoT플랫폼과 공기질 측정기를 공급해 입주민 편의를 높여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LG유플러스 첨단 IoT기술이 적용되는 파주 운정 화성 파크드림 아파트 모델하우스는 경기 파주시 야당동에 27일(금)부터 오픈되어 일반 고객들이 직접 서비스를 시연해 볼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