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공지능 융합 아이디어 경진대회 2018, 수상자 발표
인공지능 융합 아이디어 경진대회 2018, 수상자 발표
  • 박현진 기자
  • 승인 2018.07.14 16: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창조경제혁신센터장상-드로미, 대전창조경제혁신센터장상-알체라, 한국정보화진흥원장상-수현테크, 픽셀디스플레이가 각각 수상했고, 미스터마인드와 도구공간이 롯데정보통신사장상을 수여
2018 인공지능 융합 아이디어 경진대회 수상자와 기념촬영(사진:최광민 기자)
2018 인공지능 융합 아이디어 경진대회 수상자들이 모여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박현진 기자)

서울창조경제혁신센터(센터장 한정수), 대전창조경제혁신센터(센터장 임종태), 한국정보화진흥원(원장 문용식), 롯데정보통신(대표 마용득) 등과 (사)한국인공지능협회(회장 이상진 이하, 협회) 공동으로 주최 및 주관, 인공지능신문 후원으로 열린 '2018 인공지능 융합 아이디어 경진대회(AI Challenge 2018)' 유저 컨퍼런스가 지난 11일(수) 서울 삼성동 코엑스 D홀 '2018 국제인공지능대전'에서 결선무대를 치렀다.

서울창조경제혁신센터장 상을 수상한 (주)드로미와 기념촬영, 좌로부터 한정수 센터장, 이승호 드로미 대표(사진:최광민 기자)
서울창조경제혁신센터장 상을 수상한 (주)드로미, 좌로부터 한정수 센터장, 이승호 드로미 대표(사진:박현진 기자)

국제인공지능대전(AI-EXPO KOREA 2018) 부대행사로 개최된 ‘2018 인공지능융합 아이디어경진대회’는 인공시대로 접어들기 시작한 제조업과 융합산업 혁신을 선도하며, 융복합 촉진, 사업화 등을 촉진하기 위해 AI 기술을 드론, 자율주행차, 웹서비스, IoT, 증강현실(AR) 등 다양한 분야에 적용해 새로운 융합 제품과 서비스를 기획하고 사업성과 기술력을 평가하는 대회이다.

대전창조경제혁신센터장 상을 수상한 (주)알체라, 사진은 임종태 센터장이 알체라 김정배 CEO에게 수여하고 있다.(사진:최광민 기자)
대전창조경제혁신센터장 상을 수상한 (주)알체라, 사진은 임종태 센터장이 알체라 김정배 CEO에게 수여하고 있다.(사진:박현진 기자)

대회 진행은 두 달여 예선 가운데 서류심사를 통해 50개 팀이 1차 선발됐으며, 6월 7일 최종 13개의 팀이 결선에 진출해 '2018 국제인공지능대전' 기간 중 데모부스를 지원해 관련 기술을 참관객에게 공개했으며, 전시 마지막날인 11일(수) 약 3시간에 걸처 결선무대가 이루어졌다. 박상규 한국전자통신연구원 AI본부장, 이언 가천대 길병원 인공지능기반정밀의료 추진단장, 조영훈 로봇산업협회 이사, 전시형 롯데정보통신 정보기술연구소 수석 등이 심사위원으로 참여했다.

사진은 최종 결선에 진출한 13개의 팀이 '2018 국제인공지능대전' 기간 중 데모부스를 지원해 관련 기술을 참관객에게 공개했다(사진:최광민 기자)
사진은 최종 결선에 진출한 13개의 팀이 '2018 국제인공지능대전' 기간 중 데모부스를 지원해 관련 기술을 참관객에게 공개됐다(사진:박현진 기자)
사진은 최종 결선에 진출한 13개의 팀이 '2018 국제인공지능대전' 기간 중 데모부스를 지원해 관련 기술을 참관객에게 공개했다(사진:최광민 기자)
사진은 최종 결선에 진출한 13개의 팀이 '2018 국제인공지능대전' 기간 중 데모부스를 지원해 관련 기술을 참관객에게 공개했다(사진:박현진 기자)

이번 결선을 통해 서울창조경제혁신센터장상-(주)드로미, 대전창조경제혁신센터장상-(주)알체라, 한국정보화진흥원장상-(주)수현테크, (주)픽셀디스플레이가 각각 수상했고, 이어서 (주)미스터마인드와 (주)도구공간이 롯데정보통신사장상을 수여 받았다. 또 이번 본선 입상자는 창조경제혁신센터와 한국인공지는협회의 교육, 컨설팅 등 후속성장지원을 받게 된다.

사진은 최종 결선에 진출한 13개의 팀이 관련 기술을 심사위원과 참관객에게 설명 및 시연하고 있다.(사진:최광민 기자)
사진은 최종 결선에 진출한 13개의 팀이 관련 기술을 심사위원과 참관객에게 설명 및 시연하고 있다.(사진:박현진 기자)
사진은 최종 결선에 진출한 13개의 팀이 관련 기술을 참관하는 전경(사진:최광민 기자)
사진은 최종 결선에 진출한 13개 팀이 소개하는 관련 기술을 참관하는 전경(사진:박현진 기자)

한편 인공지능 융합 아이디어 경진대회는 내년부터 성장시스템이 본격적으로 도입될 예정이고, 기획단계 프로토타입부터 완제품까지 AI융합 제품의 참가를 유도한 뒤 교육을 체계적으로 받게하고 기술적·사업적 성장을 이끌어 결과물을 평가하기 위해 한국인공지능협회는 인공지능 융합 컨설팅 프로그램을 마련한다는 계획을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