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인공지능 기반 네트워크 및 서비스 분석기업 지랩스(Zhilabs) 인수
삼성전자, 인공지능 기반 네트워크 및 서비스 분석기업 지랩스(Zhilabs) 인수
  • 정한영 기자
  • 승인 2018.10.17 14: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솔루션과 네트워크 분석에 AI 기반 자동화는 5G 시대에 스마트폰을 넘어 사물인터넷(IoT)과 커넥티드카 등 새로운 서비스 도입에서 중심 역할을 할 것으로 예상
로고 각사
로고 각사

삼성전자는 인공지능(AI) 기반 네트워크 및 서비스 분석으로 잘 알려진 지랩스(Zhilabs) 지분을 100% 인수했다고 17일 밝혔다. 인수 금액은 알려지지 않았으며, 지랩스는 삼성전자 인수 이후에도 현재 경영진에 의해 독자적인 경영을 이어가게 된다. 또 이번 인수를 계기로 보다 지능화된 네트워크 분석을 통해 5G 시대 기술 혁신과 인프라 확장에 적극 나설 것으로 예상된다.

지랩스는 2008년 스페인에서 설립  통신 네트워크의 상태, 성능, 데이터 트래픽 등을 서비스별로 분석해 사용자가 실제로 느끼는 서비스 품질을 측정하고 네트워크 운영을 자동화하는 솔루션을 영국 보다폰, 스페인 텔레포니카 등 전 세계 50여개 통신사에 제공하고 있으며, 지랩스의 솔루션은 네트워크 트래픽 분석에 AI기술을 도입해 기저 원인 분석(Root Cause Analysis), 자동 장애복구와 최적화(Auto trouble shooting & Optimization) 등을 효과적으로 수행한다

지랩스의 다중 기술 및 다중 도메인(사진:지랩스)
지랩스의 다중 기술 및 다중 도메인(사진:지랩스)

특히, 통신사들은 이전 세대보다 자동화된 솔루션과 네트워크 분석을 필요로 하기 때문에 AI 기반 자동화는 5G 시대에 스마트폰을 넘어 사물인터넷(IoT)과 커넥티드카 등 새로운 서비스 도입에서 중심 역할을 할 것으로 예상되며, AI 기반으로 전환은 사용자 트래픽을 분석하고, 사용중인 애플리케이션을 분류하며, 전체 서비스 품질을 개선하는 데 사용될 것으로 예상된다. 이는 기존 솔루션으로는 더 이상 해결할 수 없기 때문이다

또한 지금까지 통신 네트워크 품질은 보통 특정 지역에서 서비스를 받는 가입자들의 통신속도 합계나 지연 시간 등을 바탕으로 측정하는데, 이 솔루션을 이용하면 동영상 버퍼링 발생 여부, 음성 통화 묵음 현상 등 사용자가 이용 중인 애플리케이션별로 체감 품질까지 측정할 수 있으며, 네트워크 운영 측면에서도 네트워크 서비스 품질을 자동으로 최적화해 효율적으로 네트워크를 관리할 수 있다.

한편 삼성전자가 네트워크 사업 관련 업체를 인수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삼성전자는 이번 인수로 인공지능(AI), 전장, 바이오와 함께 4대 미래 성장 사업으로 꼽은 5G 경쟁력이 강화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삼성은 지난 8월 AI, 5G, 전장, 바이오 등 미래 성장 산업에 25조원을 투자하는 계획을 발표한 바 있으며, 삼성전자는 5G 선도 기술과 지랩스의 망분석 노하우를 결합해 글로벌 통신사업자들의 니즈에 대응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