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차 산업혁명 시대, 직업 선택 어떻게 할까?
4차 산업혁명 시대, 직업 선택 어떻게 할까?
  • 정한영 기자
  • 승인 2019.04.04 19: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고용정보원, 청소년과 학부모를 위한 직업.진로 가이드북 발간

가이드북은 미래 유망직업으로 사물인터넷 전문가, 인공지능 전문가, 빅데이터 전문가, 가상현실/증강현실 전문가, 생명과학 연구원, 정보보호 전문가, 로봇공학자, 자율주행차 전문가, 스마트팜 전문가, 환경공학자, 스마트 헬스케어 전문가, 3D 프린팅 전문가, 드론 전문가, 소프트웨어 개발자, 신·재생에너지 전문가 등 15개 직업을 선정해 소개
표지이미지 캡쳐
표지이미지 캡쳐

한국고용정보원(원장 이재흥)은 4차 산업혁명으로 빠르게 변화하는 직업세계 속에서 청소년의 직업·진로 선택을 돕고자 가이드북 "4차 산업혁명 시대, 내 직업 찾기"를 발간했다. 전국 중·고등학교에 배포되는 본 가이드북은 4차 산업혁명이 사회적 이슈로 떠오르면서 직업·진로 선택에 혼란과 불안을 겪고 있는 청소년과 학부모들을 위해 마련됐다.

가이드북은  4차 산업혁명에 따른 직업세계 변화 트렌드,  직업선택 방법,  미래 유망직업 15선,  4차 산업혁명을 선도하는 사람들이 청소년들에게 보내는 조언,  4차 산업혁명으로 새롭게 등장하는 진로고민 사례와 답변(Q&A) 등으로 구성됐다.

가이드북은 미래 유망직업으로 사물인터넷 전문가, 인공지능 전문가, 빅데이터 전문가, 가상현실/증강현실 전문가, 생명과학 연구원, 정보보호 전문가, 로봇공학자, 자율주행차 전문가, 스마트팜 전문가, 환경공학자, 스마트 헬스케어 전문가, 3D 프린팅 전문가, 드론 전문가, 소프트웨어 개발자, 신·재생에너지 전문가 등 15개 직업을 선정해 소개했다. 가이드북은 각 직업별로 하는 일, 활동 분야, 능력과 흥미, 필요 교육훈련 및 자격, 전망, 관련 직업 등을 담고 있다.

김동규 한국고용정보원 연구위원은 “청소년들이 미래 직업세계 변화를 잘 이해하고 그에 맞는 미래 직업능력을 키운다면 4차 산업혁명 기술혁신에 따른 불확실성 속에서도 밝은 앞날을 굳건히 걸어갈 것이다”라며,  “앞으로 컴퓨터와 소프트웨어 활용 능력, 데이터 분석 능력이 요구되는 직업과 일자리가 더욱 증가할 것이다. 하지만, 수학과 과학을 잘하지 못해도 컴퓨터와 디지털 기술을 잘 이해하고 활용할 수 있는 능력(digital literacy, 디지털 문해력)을 키운다면 누구나 4차 산업혁명 시대를 선도하는 인재가 될 수 있다”라고 밝혔다.

한편, 직업.진로 가이드북 "4차 산업혁명 시대, 내 직업 찾기" 는 총 195쪽으로 한국고용정보원 홈페이지(다운받기)에서 원문을 다운 받을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