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마이크로소프트, 고객과의 소통과 협업하기 위한 '테크놀로지 센터' 개소
한국마이크로소프트, 고객과의 소통과 협업하기 위한 '테크놀로지 센터' 개소
  • 최광민 기자
  • 승인 2019.04.09 16: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클라우드와 AI 등 최신 기술을 경험할 수 있는 맞춤화된 프로그램 제공
국내 기업과 파트너의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가속화 및 해외 진출의 교두보 역할
센터에서 고객들이 직접 경험해볼 수 있는 데모를 시연중이다.
센터에서 고객들이 직접 경험해볼 수 있는 데모를 시연중이다.

한국마이크로소프트가 광화문 본사에 국내 기업의 디저털 트랜스포메이션을 지원하는 마이크로소프트 테크놀로지 센터 서울(Microsoft Technology Center Seoul)을 8일 개소했다. 

마이크로소프트 테크놀로지 센터는 기업 및 정부 고객들이 클라우드와 인공지능(AI)을 비롯한 최신 기술을 경험하면서 미래 비즈니스를 계획해볼 수 있는 공간이다. 센터에는 최고의 기술 전문가들로 구성된 팀이 고객의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에 필요한 시나리오를 구상하고 마이크로소프트와 파트너의 기술을 결합한 최적의 솔루션을 제공한다. 

또한, 파트너들에게는 글로벌 커뮤니티를 활용해 해외 시장 진출 기회를 모색하고, 국내외 파트너와 함꼐 디지털 생태계를 구축할 수 있도록 한다. 

센터에는 인비저닝 센터(Envisioning Center), ISV 솔루션 파트너와 함꼐하는 인더스트리 존(Industry Zone), 디벨로프먼트 스위트(Development Suite) 등 마이크로소프트의 솔루션을 직접 경험 및 개발할 수 있는 체험 공간과 정보를 교류할 수 있는 회의실로 구성되어 있다. 

특히 마이크로소프트 테크놀로지 센터 인게이지먼트(MTC engagement) 글로벌 프로그램을 통해 고객의 요구에 최적의 솔루션을 직간접적으로 체험 및 학습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마이크로소프트 테크놀로지 센터 인게이지먼트 프로그램은 ▲데모 및 시나리오를 제공하는 전략 브리핑(Strategy Briefing, SB), ▲솔루션 아키텍처 설계 및 매핑을 지원하는 아키텍처 디자인 세션(Architecture Design Session, ADS), ▲핸즈온 등의 맞춤형 고객 브리핑을 제공하는 PoC(Proof-of-Concept), ▲고객 디스커버리, 브리핑과 핸즈온 체험을 집약한 복합적인 기술 경험 세션인 워크샵(Workshops) 등 다양한 방식으로 진행된다. 

한국마이크로소프트 장홍국 부사장은 "마이크로소프트 테크놀로지 센터는 사이버 시큐리티 센터, 데이터센터 설립에 이어 한국 시장에 대한 마이크로소프트의 지속적인 투자와 노력을 보여주는 행보의 일환"이라며, "방문하는 모든 고객이 망크로소프트와 함께 고유의 기술력을 구축하고, 비즈니스 혁신을 통한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을 이루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