운송 중 사각지대 제거 위한 '사비 로케이트(Savi Locate)' 센서 나왔다
운송 중 사각지대 제거 위한 '사비 로케이트(Savi Locate)' 센서 나왔다
  • 박현진 기자
  • 승인 2019.05.14 15: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존하는 최고 범위의 커버리지를 제공함으로써 고객의 운송 능력을 개선하고 운송비용을 줄여줄 수 있을 것
사비 홈페이지 캡쳐
'사비 로케이트(Savi Locate)' 센서(사진:사비 홈페이지 캡쳐)

전 세계 복합화물 운송에서 가장 심각한 사각지대는 화물이 육상에서 해상으로 또는 해상에서 육상으로 이동할 때 발생한다. 기존의 전자문서교환(EDI Electronic Data Interchange) 운송정보는 중요한 정보를 뒤늦게 제공한다. 육상에서 해상으로 운송의 경우 컨테이너가 선박에 적재되었다는 내용의 선박적재(Loaded on Vessel) 메시지가 보통 실제 적재일의 1~5일 이후 전달된다. EDI는 현재 위치정보를 실시간으로 제공하지 않는다.

빅데이터·머신러닝 분석 솔루션과 공급망 관리 소프트웨어 및 센서기술 분야의 글로벌 혁신 기업 사비(Savi)가 자사의 센서 제품군에 운송 중 사각지대 제거로 화물 운송 업체가 전 세계의 운송 물품에 대한 가시성을 보장하는 '사비 로케이트(Savi Locate)' 센서 신제품을 추가했다고 13일(현지시각) 발표했다.

사비 로케이트(Savi Locate™)는 4G, 3G 및 2G 셀룰러 네트워크에서 모두 작동하도록 고안된 최초의 센서로 전 세계에서 운송 중인 상품들을 실시간으로 막힘 없이 추적할 수 있게 해주며, 사비 비저빌리티(Savi Visibility™) 소프트웨어와 함께 사용하면 선적인은 배송지연이나 화물 분실의 위험과 비용을 최소화 하는 데 필요한 실시간 데이터를 얻을 수 있다.

또한 전 세계 복합화물 운송을 위한 사비 로케이트는 전 세계 가장 광범위한 위치추적을 통해 객관적이고 정확한 실시간 운송 데이터를 제공함으로써 공급망의 불확실성을 제거한다. 사비 로케이트는 시장에서 가장 저렴한 글로벌 GPS 센서다. 전 세계적인 커버리지 외에도 산업용 IoT(IIoT) 센서는 ping(Packet Internet Grouper) 간격에 따라 배터리 수명이 6개월에서 5년까지 가능해 운영지원 요구사항을 최소화한다.

한편, 사비는 고객들은 이미 공급망에서 실시간 비저빌리티(visibility) 솔루션의 장점을 경험했다며, 한 제약회사는 1500만달러 가치의 재고가 부패하는 것을 방지할 수 있었으며, 또 다른 산업제조사는 운송 중 충격으로 인한 손상을 줄일 수 있었다고 한다. 이제 사비의 새로운 로케이트 센서가 현존하는 최고 범위의 커버리지를 제공함으로써 고객의 운송 능력을 개선하고 운송비용을 줄여줄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