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부시 전 대통령 만나 무슨 얘기했나?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부시 전 대통령 만나 무슨 얘기했나?
  • 박현진 기자
  • 승인 2019.05.23 08: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면담 후 기념 사진(사진:삼성전자)
면담 후 기념 사진(사진:삼성전자)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노무현 전 대통령 서거 10주기 추도식에 참석하기 위해 어제(22일) 한국을 방한한 조지 부시 전 미국 대통령과방한 중인 조지 W. 부시 전 미국 대통령과 만났다. 

삼성전자에 따르면 이 부회장은 이날 오후 6시 30분부터 서울 시내 한 호텔에서 약 30분 동안 부시 전 대통령과 만났다. 호텔은 찾은 이 부회장은 평소 해외 출장 때와 마찬가지로 수행원 없이 홀로 호텔을 찾았다. 두 사람이 만난 건 지난 2015년 10월 부시 전 대통령이 프레지던츠컵 대회 개막식 참석을 위해 방한했을 때 이후 4년 만이다.

한편 이날 단독 면담 내용에 관해 삼성전자 측은 "배석자 없이 만난 자리인 만큼 어떤 내용을 논의했는지 확인할 수 없다"고 밝혔으며, 삼성전자는 지난 1996년 부시 전 대통령이 주지사로 활동했던 미국 텍사스주 오스틴에 최초의 해외 반도체 공장을 설립한 것을 계기로 인연을 맺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