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MW와 다임러, '레벨 4' 자동 운전 위한 장기 협력하기로...
BMW와 다임러, '레벨 4' 자동 운전 위한 장기 협력하기로...
  • 최창현 기자
  • 승인 2019.07.05 21: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협력을 통해 양사의 1,200 명이 넘는 전문가가 함께 센서를 포함한 운전자 지원 시스템 뿐만 아니라 데이터 저장, 관리 및 처리, 기능 및 소프트웨어 개발을 위한 공동 데이터 센터를 위한 확장 가능한 아키텍처 개발에 중점을 둘 것이라고

BMW 그룹과 다임러(Daimler AG)는 자동 운전에 대한 협력을 시작했다. 두 회사의 대표자는 4일(현지시각) 고속도로 및 자동 주차 등에 레벨 4 운전자 지원 시스템을 위한 차세대 기술의 공동 개발에 초점을 맞춘 전략적 협력을 위한 협약에 서명했다.

또한, 도시 지역과 도심에서 더 높은 수준의 자동화로 협력을 확대하기 위한 추가 협상을 진행하기로 했다. 이 협력의 핵심 목표는 2024년부터 개인 고객 용 승용차 시스템에 탑재될 예정인 새로운 기술을 신속하게 출시한다는 것이며, 두 회사는 각자의 시리즈 제품에 이 기술을 독립적으로 구현한다.

이번 협력을 통해 양사의 1,200 명이 넘는 전문가가 뮌헨 근처의 운터슐라이스하임(Unterschleissheim)에 자율주행캠퍼스(BMW Autonomous Driving Campus)와 스튜트가르트 중앙역에서 약 30여분 떨어진 진델핑겐(Sindelfingen) 임멘딩겐(Immendingen) 벤츠공장의 다임러 테스팅 및 기술 센터(Daimler Testing and Technology Centre)를 기반으로 센서를 포함한 운전자 지원 시스템뿐만 아니라 데이터 저장, 관리 및 처리, 기능 및 소프트웨어 개발을 위한 공동 데이터 센터를 위한 확장 가능한 아키텍처 개발에 중점을 둘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