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인텔-KISTI, ‘인공지능(AI) 드론 경진대회’ 개최
LG전자-인텔-KISTI, ‘인공지능(AI) 드론 경진대회’ 개최
  • 박현진 기자
  • 승인 2019.07.08 15: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전에 학습된 목표물을 드론으로 찾아내기…각 학급별 상이한 난이도 과제 부여...예선 통과한 약 70여개 팀이 본선에 참여해 인공지능 코딩 능력 겨뤄

인공지능(AI) 드론 경진대회가 개최된다. 오는 8월 31일부터 양일간 서울 장충체육관에서 LG전자, 인텔, KISTI(한국과학기술정보연구원)이 공동으로 진행된다. ‘LG 울트라 페스티벌’ 행사의 일환으로, 게이밍 브랜드 ‘LG 울트라기어’의 라인업 확대 이후 브랜드 인지도를 강화하기 위해 진행하는 다양한 이벤트 중 하나다.

‘AI 드론 경진대회’는 전국 초·중·고 및 대학생 참가자들이 소프트웨어 코딩 작업으로 인공지능 프로그램을 완성하고, 이를 바탕으로 드론을 주행시켜 주어진 과제를 해결하는 대회다. 각 초등·중·고·대학교별로 7월부터 예선전을 치러 통과한 약 70여 개 팀이 본선에 올라 최종 우승자를 가린다.

경기 방식은 참가자들이 사전에 드론에 부착된 카메라로 사물의 이미지를 인공지능 프로그램에 학습시킨 후 실제 경기장에서 드론을 이용해 목표 사물을 얼마나 빠르고 정확하게 찾아내는 지를 평가한다. 참가자들은 초등·중·고·대학교별로 상이한 난이도의 과제를 받아 대결한다.

예선전에 앞서 참가자들은 경기 일정에 따라 고려대, 울산과학기술원(UNIST), 동명대에서 대회에 필요한 인공지능 코딩 전반에 대한 사전 교육을 받는다. 참가자들은 대회 기간 동안 LG전자의 ‘LG 울트라기어’ 게이밍 모니터와 인텔의 미니 PC ‘누크(NUC)’를 활용해 소프트웨어 코딩 작업을 수행한다.

대회 마지막 날인 9월 1일에는 시상식 진행과 함께 사전 교육부터 예선·본선 경기 모습, 각종 이벤트 등 대회 진행 과정을 촬영한 영상을 선보인다.

한편, LG전자는 8월 31일부터 양일간 서울 장충체육관에서 ‘AI 드론 경진대회’를 비롯, 다양한 이벤트를 개최하는 ‘LG 울트라 페스티벌’을 실시한다. LG전자와 CJ ENM 게임채널 OGN이 주관하고 인텔의 후원으로 진행하는 대규모 행사다. 공식 홈페이지는 10일부터 운영해 참가 신청을 받는다.

이 행사에서는 ‘AI 드론 경진대회’를 포함해 한국, 중국, 일본, 태국, 필리핀 등 5개국 대학생 1,000여 명이 참가하는 ‘배틀그라운드 대학리그’, 유명 스트리머와 팬들이 함께 게임을 즐기는 ‘만나보쇼’ 등 다양한 이벤트가 진행되며, LG전자 한국영업본부 손대기 한국HE마케팅담당은 “게이밍 브랜드 ‘LG 울트라기어’가 대중에게 친숙한 이미지로 다가가기 위해 다양한 마케팅 활동을 지속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