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체라, ‘국제치안산업박람회’에서 AI 안면인식솔루션 선보여
알체라, ‘국제치안산업박람회’에서 AI 안면인식솔루션 선보여
  • 정한영 기자
  • 승인 2019.10.21 17: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Mugshot 영상 테스트 셋에서 중국 AI 업체인 센스타임과 Megvii(Face++)보다 오차률 기준으로 최대 2배 정도 우수한 것으로 입증
국제치안산업박람회 알체라 부스 전경(사진:알체라)
국제치안산업박람회 알체라 부스 전경(사진:알체라)

21일부터 23일까지 인천 송도 컨벤시아에서 개최되는 제 74회 경찰의 날에 맞춰 개최되는 '국제치안산업박람회'에서 알체라(대표 김정배)가 자사의 AI 얼굴인식기술을 선보였다. 또 이번 전시회에서 안면인식정보 활용에 동의한 고객들을 대상으로 안면인식 티켓팅 시스템을 선보였다.

알체라의 안면인식 기술은 미국표준과학연구소(NIST, National Institute of Standards and Technology)에서 4년마다 열리는 FRVT(Face Recognition Vendor Test) 2018-2019에서 용의자 검출 환경인 Investigation영역에서 전통적인 안면인식 글로벌 선도기업인 NEC보다 우월함을 입증받기도 했다.

특히 알체라는 인증분야(Verification)영역에서는 조명 및 얼굴각도 변화의 강인함을 평가 받는 Wild 영상 테스트 셋과 나이 및 인종 변화에 강인함을 평가 받는 Mugshot 영상 테스트 셋에서 중국 AI 업체인 센스타임과 Megvii(Face++)보다 오차률 기준으로 최대 2배 정도 우수한 것으로 입증되었다고 밝혔다.

안면인식 기술개발을 진두지휘하고 있는 이강의 팀장은 “이번 국제치안산업박람회를 기점으로 알체라의 AI기반 안면인식 기술이 치안 및 공공분야에 적극적으로 활용되어 안전하고 편리한 사회에 기여할 것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