버즈폴, 뇌졸중 위험 스크리닝 ‘AI 원격판독 시스템’… 임상적용 앞둬
버즈폴, 뇌졸중 위험 스크리닝 ‘AI 원격판독 시스템’… 임상적용 앞둬
  • 박현진 기자
  • 승인 2019.11.25 08: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동맥 초음파와 유전체 검사 정보를 결합한 맞춤의학 진출
Cerviray A.I.를 개발한 버즈폴은 2019년 10월 25일 중국 심천에서 개최한 NTTDATA 지역 예선 파이널 라운드에 한국 기업으로는 유일하게 참석해 중국기업 12개 업체를 포함하여 총 13개 업체가 출전한 이번 중국 심천 최종예선전에서 버즈폴은 당당히 3위를 기록했다.
Cerviray A.I.를 개발한 버즈폴은 2019년 10월 25일 중국 심천에서 개최한 NTTDATA 지역 예선 파이널 라운드에 한국 기업으로는 유일하게 참석해 중국기업 12개 업체를 포함하여 총 13개 업체가 출전한 이번 중국 심천 최종예선전에서 버즈폴은 당당히 3위를 기록했다.(사진:버즈폴)

차세대 AI의료진단 기술의 개척자인 버즈폴(대표 정재훈)이 경동맥 초음파를 통해 뇌졸중 위험도를 스크리닝하는 인공지능(AI) 원격판독 시스템을 개발해 임상 적용을 앞두고 있다.

버즈폴은 수요기관인 한림대 춘천성심병원으로부터 IRB 승인을 받은 경동맥 초음파 영상DB 수 천장을 제공받아 학습에 적용해 90%대의 높은 정확도를 얻어냈으며 이의 객관성을 확보하기 위해 국제 공인인증기관을 통해 현재 시험을 진행 중에 있다.

또한 공동연구기관인 지앤알㈜과 함께 한국인 뇌졸중 발생과 연관된 후보 유전체를 발굴해 AI와 유전체의 통합적 접근을 통한 뇌졸중 개인 맞춤의료를 선도하고, 강원정보문화원과의 협업을 통해 강원도 산간지역의 뇌졸중 사전 예방 스크리닝 서비스 제공에 주력할 계획이다.

한림춘천성심병원 신경외과 전진평 교수는 “세계에서 최초로 시도되는 인공지능과 유전체를 조합한 개인 맞춤 의학(Precision medicine)을 선도하는데 의의가 있으며, 중국을 포함한 아시안 시장에 진출이 가능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뇌동맥류 출혈 예측 A.I. 시스템 개요(사진:버즈폴 홈페이지 캡처)
뇌동맥류 출혈 예측 A.I. 시스템 개요(사진:버즈폴 홈페이지 캡처)

버즈폴은 이러한 연구 개발을 통해 예방의학을 실현할 경우, 뇌졸중에 의한 건강보험 재정 부담을 줄일 수 있을 것으로 예측했다.

버즈폴은 뇌졸중 환자가 약 10% 감소할 경우 연간 8600억원의 사회, 경제적 비용을 절감할 수 있을 것으로 보고 있으며, 특히 중국의 60대 이상 노령 인구 2.2억 명 중 200만 명에게 이 진단 서비스를 제공할 경우 약 400억 원 정도의 수출 효과를 거둘 수 있을 것으로 추산하고 있다.

특히 뇌졸중 후보 유전체를 검증하는 이 연구는 한국인에 특이적인 데이터를 구축할 수 있으며, 서양인과는 다른 아시아인 데이터를 선점하는 효과도 있어 더욱 기대가 크다. 이미 버즈폴은 3D 뇌혈관 조영술 데이터 기반으로 인공지능 뇌졸중 위험 분석을 진행했으며 이는 경동맥 초음파와 유전체 결합 솔루션을 위한 전초 연구라고 밝혔다.

버즈폴은 올 초 데이터 분석과 지능형 탐색 알고리즘(Intelligent Search Algorithm) 설계 분야의 전문가인 이동현 박사를 영입해 AI 기반의 자체 판독 알고리즘을 개발했다. 그는 선박엔진 생산일정관리 분야의 스케줄링 시스템을 AI 알고리즘으로 개발했으며, SAS코리아의 Data Analysis 분야와 SKC&C의 Converged ICT 분야의 Mobile Payment, SmartCard 응용사업 및 신성장동력 사업 발굴 업무를 담당했다.

이 박사는 특히 당사가 보유하고 있는 자궁 경부암 판독 기술은 기존 의료 영상 판독 전문 회사들의 흑백 영상 판독 이미지와는 다른 칼라 이미지로, 자궁경부 영상의 병변 추출 및 탐지에 있어 최적화된 알고리즘이라고 언급했다.

버즈폴 정재훈 대표는 20년 이상 경력의 헬스케어 분야 마케팅 임원뿐 아니라, 카이스트 출신 딥러닝 엔지니어 등 훌륭한 인재들이 속속들이 입사하고 있다면서 한국은 해외 진출에 있어 R&D센터 역할을 하고, 버즈폴의 해외 합작법인들을 통해 현재 진행 중인 유럽 CE 인증 및 KFDA 인증이 내년 초 마무리 되는 대로 바로 현재 보유 중인 Cerviray AI 자궁경부암 인공지능 서비스를 공급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