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블럭스, '씽스트림' 인수로 IoT 서비스 포트폴리오 강화
유블럭스, '씽스트림' 인수로 IoT 서비스 포트폴리오 강화
  • 박현진 기자
  • 승인 2020.04.06 11: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완벽하고 포괄적인 IoT 연결 솔루션의 추가로, 반도체에서 클라우드에 이르는 독창적이고 차별화된 진로 구축 가속화

유블럭스(u-blox, 한국지사장: 손광수)는 서비스로서의 사물인터넷(IoT) 통신, 즉 IoT CaaS(Communication-as-a-Service) 전문 기업인 ‘씽스트림(Thingstream)’을 인수했다고 6일 밝혔다.

씽스트림은 산업 표준 MQTT 프로토콜을 사용하는 글로벌 IoT 연결을 위한 포괄적인 엔드투엔드 솔루션을 제공한다. 이 제품은 고객에게 예측 가능한 비용과 주문형 확장성을 제공하는 ‘서비스형(as-a-service)’으로 공급된다.

MQTT(message queuing telemetry transport)는 센서 네트워크 요건에 맞게 최적화한 MQTT-SN과 더불어, IoT 분야에서 널리 사용되고 있는 데이터 전송 프로토콜이다. 저전력 및 저대역폭 특성을 요구하는 제한된 환경을 위해 설계된 MQTT는 하나의 소스 디바이스(퍼블리셔)가 중간의 매개자(브로커)를 통해 한 개 또는 그 이상의 다른 싱크 디바이스들(서브스크라이버)로 메시지를 전송하게 한다.

M2M(machine-to-machine) 통신의 신뢰성을 강화하기 위해, 사용자는 해당 애플리케이션의 특별한 요건에 맞게 QoS(quality of service)를 설정할 수 있다. 씽스트림의 MQTT 애니웨어(MQTT Anywhere) 서비스는2G/3G/LTE/LTE-M 네트워크 상에서 MQTT-SN 메시지를 전송하기 때문에 통신사업자들은 자신들의 셀룰러 데이터 설계를 수정할 필요 없이 전 세계 190개 국가, 600개 이상의 통신사업자들에게 데이터 전송 서비스를 제공한다.

특히 소유비용 절감과, 신뢰성 높고 안전한 엔드투엔드 솔루션 관리는 IoT 솔루션의 성공을 위한 핵심 요인이다. 향상된 기능, 안전한 연결 및 제품 전체 수명에 걸친 지원으로 설명되는, 즉 무선 통신과 위치추적을 용이하게 하기 위한 시장에서, 씽스트림과 해당 플랫폼의 통합은 고객에게 가장 견고한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한 유블럭스의 로드맵에 더 큰 원동력을 제공할 것이다.

한편, 유블럭스는 이번 인수를 위해 1,000만 스위스프랑(CHF)과 직원 유지에 대한 추가 보상금을 지불했으며, 인수는 성공적으로 완료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