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료 AI 기업 뷰노, 코스닥 기술특례 상장 위한 기술성평가 모두 A 등급 획득
의료 AI 기업 뷰노, 코스닥 기술특례 상장 위한 기술성평가 모두 A 등급 획득
  • 정한영 기자
  • 승인 2020.05.29 16: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나이스디앤비, 한국기업데이터 두 기관이 진행한 기술성평가에서 모두 A등급을 획득해, 높은 인공지능 기술력을 입증

뷰노(대표 김현준)가 코스닥 기술특례 상장을 위한 기술성평가에서 모두 A 등급을 획득해, 심사를 통과했다고 29일 밝혔다. 뷰노는 이번 결과를 기반으로 코스닥 상장 절차에 속도를 낼 계획이다.

기술특례 상장을 위해서는 도 한한국거래소가 지정한 기술평가기관 2곳에서 모두 BBB등급 이상을 받고, 적어 곳에서는 A등급 이상을 받아야 한다. 뷰노는 나이스디앤비, 한국기업데이터 두 기관이 진행한 기술성평가에서 모두 A등급을 획득해, 높은 인공지능 기술력을 입증했다. 뷰노는 이번 결과를 기반으로 시일 내 코스닥 상장을 위한 예비심사 청구서를 제출할 예정이다.

뷰노는 의료데이터 전처리·학습·제품화 등 인공지능 솔루션 개발 전 과정에 최적화된 자체 딥러닝 엔진 뷰노넷(VUNO Net)을 기반으로 다양한 환경에 가동될 수 있는 경량화된 인공지능 모델을 개발해왔다. 이를 바탕으로 의료영상, 병리영상, 생체신호, 음성 등 의료 환경에서 생성되는 전 데이터를 아우르는 모달리티(Modality)를 분석하는 독보적인 기술력을 확보했다.

뷰노는 2018년 국내 최초 인공지능 의료기기인 뷰노메드 본에이지(VUNO Med®-BoneAge™)에 대한 식품의약품안전처 허가를 받았다.

이후 뷰노메드딥브레인™ (VUNOMed® - DeepBrain™), 뷰노메드 체스트 X레이™ (VUNOMed® - Chest X-Ray™), 뷰노메드 흉부CT AI™(VUNO Med® – LungCT AI™), 뷰노메드 펀더스 AI™(VUNO Med® – Fundus AI™), 뷰노메드 딥ASR™(VUNO Med® – Deep ASR™) 등 다양한 의료 인공지능 솔루션을 성공적으로 시장에 안착시킨 바 있으며, 전체 솔루션 중 4가지는 대규모 의료기관에서 시행된 임상시험을 통해 확인된 임상적 유효성을 기반으로 식약처 허가를 획득해 주목을 받았다.

김현준 뷰노 대표는 “이번 기술성평가를 통해 뷰노의 인공지능 기술력의 우수성을 확인받았다”며 “ 이번 기술성평가 결과를 기반으로 신속하게 코스닥 상장절차를 추진하는 한편, 현재 활발하게 전개중인 사업 활동을 통해 국내외 매출 확대에 박차를 가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