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 솔트룩스 AI, 자연어처리 기술 적용... 일본 DNP, 인공지능 서비스 출시
[이슈] 솔트룩스 AI, 자연어처리 기술 적용... 일본 DNP, 인공지능 서비스 출시
  • 최광민 기자
  • 승인 2020.06.29 09: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DNP는 1876년 창업, 출판·상업인쇄를 비롯해 IC카드, 기업 마케팅 지원, 포장재, 산업 자재, 전자 부재 등 폭넓은 사업을 전개하고 있는 연 매출이 약 16조원에 달하는...
사진은 다이니혼인쇄(DNP) 이치가야-가가초 빌딩(사진:DNP)

국내 인공지능 대표기업 솔트룩스의 원천 기술이 활용된 일본의 인공지능 서비스가 출시되어 화제다. 그 주인공은 바로 일본의 다이니혼인쇄(이하 DNP)가 지난 5월에 출시한 ‘DNP 업무지식 활용 플랫폼’이다.

국내에는 다소 생소하지만 DNP는 1876년 창업, 출판·상업인쇄를 비롯해 IC카드, 기업 마케팅 지원, 포장재, 산업 자재, 전자 부재 등 폭넓은 사업을 전개하고 있는 연 매출이 약 16조원에 달하는 일본 거대 기업이다. 다양한 사업 중 업무 자동화 서비스도 제공해왔는데, 기업이 보유한 지식을 활용하여 업무 효율을 극대화하는 새로운 업무 지원 플랫폼을 개발/판매하기 위해 솔트룩스의 자연어처리(NLP), 지식그래프 등의 AI 기술을 도입하게 되었다.

DNP 업무지식 활용 플랫폼 개요
DNP 업무지식 활용 플랫폼 개요

‘DNP 업무지식 활용 플랫폼’은 기업이 보유한 문서 및 지식을 자연어처리를 이용해 지식그래프화 하여 이를 업무에 활용하는 것으로, 보험회사나 금융기관 등의 가입 신청 심사나 고객 응대, 광고의 교정·교열, 사내 지식의 검색·분석 등 다양한 분야에 활용이 가능하다, 이를 통해 업무 경험이 적은 직원도 전문적인 업무가 가능하도록 도와 전체적인 비즈니스 스킬 평준화 및 업무 효율 향상에 기여하게 된다.


DNP에 인공지능 기술을 제공한 솔트룩스는 국내 대표적 R&D 사업인 엑소브레인(Exobrain)의 주관기관으로, 사람의 말을 이해하고 지식을 학습·추론함으로써 심층 대화와 전문가 수준의 질의응답이 가능한 AI 플랫폼 기술을 상용화했다, 솔트룩스는 지난 2013~15년에 이미 일본의 미즈호은행, 손해보험재팬, ANA항공(전일본공수), 마넥스 증권 등에 인공지능 상담 시스템(가상 상담원)을 구축한 바 있으며, 다국어 서비스 강화를 통해 일본뿐만 아니라 미국, 베트남 등 지속해서 해외 시장을 개척해왔다.

DNP는 이번 업무지식 활용 플랫폼 판매를 통한 수익을 솔트룩스와 수익배분하기로 하였다. DNP 관계자는 “솔트룩스는 자연어처리와 지식그래프에 관한 풍부한 연구 및 구축 경험을 보유하고 있고, 소프트웨어 개발 능력이 뛰어난 것으로 판단하여 협업을 진행하게 되었다.”며, “발 빠른 개발과 충실한 고객 지원 체계를 통해 성공적으로 제품을 출시할 수 있었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