쿼너지, 세계 최초 보안 센터 플랫폼에 AI 기반 3D 라이다 통합...
쿼너지, 세계 최초 보안 센터 플랫폼에 AI 기반 3D 라이다 통합...
  • 정한영 기자
  • 승인 2020.07.01 20: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라이다로 오경보 획기적 경감… 카메라 기반 시스템 대비 비용 5배 이상 절감하고 훨씬 높은 정확도 구현
쿼너지의 고성능 AI 기반 3D 라이다 솔루션은 제네텍의 통합 보안 플랫폼에 탑재
쿼너지의 고성능 AI 기반 3D 라이다 솔루션은 제네텍의 통합 보안 플랫폼에 탑재, 보안, 인원 계수, 사회적 거리두기 애플리케이션 자동화를 지원한다

라이다 센서와 스마트 인식 솔루션을 제공하는 선도적 기업 쿼너지 시스템즈(Quanergy Systems, 이하 쿼너지)가 제네텍(Genetec)의 통합형 보안 플랫폼인 제네텍 보안 센터(Genetec Security Center)에 자사의 인공지능(AI) 기반 3D 라이다(LiDAR) 솔루션을 세계 최초로 상용 통합했다고 지난달 30일(현지시간) 발표했다.

이 통합 솔루션은 스마트 공간에서 인구 유동 및 혼잡도를 첨단 방식으로 관리할 수 있으며 고도의 보안 환경에서 더욱 강화된 위협 감지와 감시 기능을 제공한다.

쿼너지의 고성능 AI 기반 3D 라이다 솔루션은 제네텍의 통합 보안 플랫폼에 탑재돼 제한 보안 구역, 승객 유동 분석, 혼잡도 관리 패키지를 포함한 여러 특수 보안 센터 모듈에서 플랫폼을 통한 보안, 인원 계수, 사회적 거리두기 애플리케이션 자동화를 지원한다.

쿼너지의 AI 기반 라이다 솔루션은 다양한 환경에서 프라이버시를 침범하지 않으면서도 광범위한 영역을 실시간으로 정확하고 안정적으로 모니터링한다. 새로운 통합 3D 라이다 기반 솔루션은 98% 이상의 감지 정확도로 쿼너지 QORTEX 인원 계수(People Counter) 솔루션은 공용 구역을 오가는 사람의 수와 방향을 정확하게 감지한다.

이로써 꼬리 물기를 감지하고 중요 구역의 보안을 강화할 수 있다. QQRTEX 인원 계수 정확도는 카메라 시스템에 비해 현저히 높으며, 쿼너지의 QORTEX DTC 솔루션은 첨단 물체 감지, 추적, 분류 기능을 바탕으로 카메라 기반 시스템에서 빈발하는 오경보를 현저히 줄인다.

특히, TCO(총소유비용) 경감으로 광폭 커버(360도)로 카메라 기반 시스템에 비해 TCO가 5~20배까지 적게 소요된다. 하나의 센서로 8000 m2 이상의 영역을 모니터링할 수 있어 커버 영역 범위가 넓어 설치 및 케이블 비용을 줄일 수 있으며, 풍부한 3D 실시간 데이터 관리로 쿼너지의 유동 관리 솔루션은 물체 수, 공간 위치, 방향, 속도에 대해 센티미터 수준의 정확한 정보를 제공한다.

또한 사람 간 거리를 감지해 사회적 거리두기 정책을 정확하게 모니터링, 관리할 수 있도록 지원하며, 민감한 개인 정보를 침해하거나 저장하지 않는다. 라이다 솔루션은 얼굴 인식 기술을 사용하지 않으며 사용자가 동의를 얻을 필요가 없다. 따라서 개인의 익명을 보장하며 개인식별정보 노출 위험이 전혀 없다.

쿼너지의 3D 라이다 및 센서 데이터 플로우를 제네텍 보안 센터에 추가함으로써 교통 시스템, 공항 및 산업 시설부터 은행, 소매 등 공공 대면 사업에 이르기까지 광범위한 산업용 애플리케이션에서 실제 방문 트래픽, 혼잡도, 근접도를 실시간으로 보다 정확하게 판독할 수 있게 됐다.


엔조 시뇨레(Enzo Signore) 쿼너지 최고마케팅책임자(CMO)는 “쿼너지의 라이다 유동 관리 솔루션은 새로운 차원의 실시간 3차원 통찰을 제공해 혼잡도가 높고 운영 정보가 중요한 모든 환경에 이상적”이라고 밝혔다. 그는 “제네텍 보안 센터 통합 플랫폼에 긴밀한 통합을 통해 소매, 중요 인프라, 공항, 항구, 기업, 스마트 시티 등 다양한 애플리케이션에서 독보적 수준의 자동화가 가능해졌다”고 설명했다.

데이비드 레놋(David Lenot) 제네텍 공항 제품 부문장은 “제네텍 보안 센터에 쿼너지의 3D 라이다 유동 관리 솔루션을 통합하게 돼 기대가 크다”며 “제네텍의 통합 플랫폼 내 교통 및 승객 흐름 관리 모듈에 쿼너지의 3D 라이다 센서 데이터를 접목함으로써 공항 및 기타 기관이 긴급한 요구를 해결하는 동시에 보안 운영에 새로운 인사이트를 얻도록 지원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