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네텍 VMS 조달청 나라장터 등록... 외산 영상감시 소프트웨어 최초
제네텍 VMS 조달청 나라장터 등록... 외산 영상감시 소프트웨어 최초
  • 박현진 기자
  • 승인 2020.08.11 19: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글로벌 IP 비디오 서베일언스(Video Surveillance) 리더, 제네택(Genetec, 한국지사장 윤승제)이 영상 감시 부문 VMS 소프트웨어 '제네텍'이라는 고유 제품명과 브랜드명으로 외산 영상 감시 소프트웨어 최초로 나라장터에 당당히 등록 되는 쾌거를 낳았다.

윤승제 제네텍 한국지사장

이로써 글로벌 점유율 1위의 솔루션을 국내 공공 기관에 공급될 수 있는 기회가 마련됐으며, 공공 기관의 시큐리티 플랫폼 수준을 더 한층 높일 것으로 예상된다.

11일 제네텍의 공인 파트너인 엔클라우드(대표 김원헌)가 제네텍 VMS 소프트웨어를 조달청 나라장터에 성공적으로 등록을 마쳤다. 제네텍 VMS는 현재 2년 연속 전 세계 시장 점유율 1위라는 독보적인 성장세(Omdia의 2018년 및 2019년 데이터 기준)를 기록하며 국내 지사 출범 이후 국내 시장에서도 빠르게 점유율을 높여 가고 있다.

금번 나라장터 등록으로 제네텍 VMS의 우수한 성능과 기능이 엄격한 검증 절차를 통해 검증되었고 무엇보다 제네텍 고유 브랜드(Genetec)와 제품명(Secuirty Center)이 그대로 사용되어 더욱 의미가 있다.

영상 감시 부문 VMS 소프트웨어 '제네텍' 솔루션
영상 감시 부문 VMS 소프트웨어 '제네텍' 솔루션

제네텍 코리아 윤승제 지사장은 “제네텍 시큐리티 센터는 중요한 시큐리티 플랫폼입니다. 제네텍은 최근 수년간 개인 정보 보호와 사이버 보안을 강조해 왔습니다. 전 세계에서 입증된 우수한 기능과 성능으로 공공 고객사의 안전과 경쟁력을 높일 수 있도록 하겠습니다.”라고 말했다.

엔클라우드 김원헌 대표는 “기존의 영상 보안은 단순히 영상을 저장하여 필요시 검색하여 활용하는 것이 전부였다면, 이제는 선별 관제, 지능형 영상분석, 빅데이터, 사물인터넷, 클라우드 등 기술의 변화가 급격히 이루어지면서 영상 보안 솔루션과 융합되고 있습니다. 제네텍은 광범위한 시큐리티 포트폴리오를 제공하는 통합 솔루션 기업으로 글로벌 보안 업계를 선도하고 있으며, 이러한 과도기적 시점에 융합 보안과 오픈 플랫폼을 지향하는 제네텍의 VMS는 다양한 솔루션과의 연동과 융합을 위한 최선의 선택이라고 확신하고 있습니다. 라고 말했다.

금번 조달 등록에 힘입어 우선적으로 영상 분석 솔루션의 니즈가 커져가고 있는 지자체 스마트시티 사업과 기존 공공 시장 부문에서의 VMS 성능 개선에 대한 요구에 적극 대응할 계획이며, 제네텍 브랜드의 국내 홍보와 성장세를 가속화할 수 있는 계기가 되길 기대합니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