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I전문기업 엘젠ICT, 파워젠과 RPA에 인공지능 더한다
AI전문기업 엘젠ICT, 파워젠과 RPA에 인공지능 더한다
  • 최광민 기자
  • 승인 2020.09.22 17: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내 최대 RPA 전문기업 파워젠과 AI 및 RPA 전문 기술을 집합하여 보다 나은 품질의 음성 및 자연어처리 기반의 AI+RPA 솔루션을 제공하기로
협약식 후 기념촬영으로(왼쪽부터) 엘젠ICT 김남현 대표, 파워젠 이정규 대표

AI전문업체 엘젠ICT(대표 김남현)는 차세대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Digital Transformation) 시장을 선도하기 위해 국내 최대 RPA 전문기업 파워젠(대표 이정규)과 지난 18일 MOU를 맺고 양사 AI 및 RPA 전문 기술을 집합하여 보다 나은 품질의 음성 및 자연어처리(NLP) 기반의 AI+RPA 솔루션을 제공하기로 했다고 21일 밝혔다.

이를 통해 고객의 자동화 처리 수준 눈높이가 날로 높아지는 상황에서 외부에서 근무를 하거나 경영자나 관리자가 직원에게 지시하여 정보를 얻는 것이 아니라 직접 인공지능 챗봇(Chabot)에게 지시하여 언제 어디서나 손쉽게 모바일 환경에서 정보 처리 요청을 할 수 있게 되어 편리하게 사무를 볼 수 있게 된다.

특히, 코로나19 관련 비대면 서비스의 수요로 인한 이번, 기술 협력은 엔텍트(Untact) 시대에 양사의 기술을 현재보다 더 높은 차원으로 격상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된다.

파워젠은 다양한 AI 솔루션이 통합되어 RPA와 연동할 수 있는 Digital Workforce Platform (API)을 제공하고 엘젠ICT는 업계 최고인 자연어인식엔진(NLP엔진), STT(Speech-to-Text) 및 TTS(Text-to-Speech) 기술 및 AI 쳇봇 솔루션을 제공하여 고객에게 더욱 개선된 End-to-end 지능형 자동화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된다.

이러한 기술이 완성되면 각종 기간계 시스템이 되는 ERP, CRM, SCM, MES 및 Call Center와 더욱 쉽게 연동 될 수 있고 기존 RPA 기능에 종속되었던 서비스 범위 보다 더 넓고 다양한 자동화 서비스가 가능해진다. 지금까지 사무실 내에서 행해 졌었던 업무 자동화가 앞으로 외부 Field 및 고객 접점 수준까지 적은 비용으로 확대 될 수 있어 양사는 차세대 AI 시장에서 유리한 고지를 선점할 수 있게 된다.

엘젠ICT 김남현 대표는 “4차산업 발전 방향을 예측하고 필요한 AI기술과 전문 연구 인력을 집중하여 차세대에 필요한 솔루션 개발 및 신규 서비스 발굴에 양사가 더욱 기술력을 강화하기로 하였다”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