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퍼마이크로, 5G 엣지 AI 및 VR 위한... 업계 최초, NEBS 레벨 3 인증 1U 서버 출시
슈퍼마이크로, 5G 엣지 AI 및 VR 위한... 업계 최초, NEBS 레벨 3 인증 1U 서버 출시
  • 최광민 기자
  • 승인 2020.09.28 18: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560개의 엔비디아 GPU 코어 제공, 5G 워크로드, AI, AR 및 VR에 최적화된 1U 시스템
업계 최초, NEBS 레벨 3 인증 1U 서버

엔터프라이즈 컴퓨팅, 스토리지, 네트워킹 솔루션, 그린 컴퓨팅 기술의 글로벌 리더인 슈퍼마이크로컴퓨터(Super Micro Computer. 이하, SMCI)가 업계 최초로 1U NEBS(Network Equipment Building System) 레벨 3인증을 획득한 시스템을 출시했다.

엔비디아 V100 또는 V100S 텐서코어 GPU를 최대 4개까지 탑재할 수 있는 이 새로운 서버 시스템은 통신 환경에서 요구되는 저지연성을 갖춘 최신 인공지능(AI), AR 및 VR, 트랜스코딩, 게이밍 및 기타 고밀도 워크로드를 지원한다.

새로운 1U 시스템은 중복 AC 또는 DC 전원 공급 장치(1+1) 옵션을 적용할 수 있으며, 폭넓은 온도 범위에서도 강력한 냉각 시스템을 제공하는 4cm 팬 9개를 갖추고 있다. 2개의 2.5" 핫 스왑 SAS/SATA 드라이브 베이와 2개의 2.5" 내장 드라이브 베이를 탑재하고 있으며, 관리를 위한 보안 SNMP v3, IPv6 및 IPMI를 제공한다.

엔비디아 가속화 컴퓨팅 부문 제품 관리 선임 디렉터 파레쉬 카리아(Paresh Kharya)는 "엣지에서 코어까지, AI, HPC, 데이터 사이언스, 그래픽 및 5G/통신 시장은 계속해서 성장하고 있으며 전례없는 컴퓨팅 관련 과제를 제시한다”며, “슈퍼마이크로 NEBS 레벨 3 호환 시스템의 엔비디아 V100 GPU를 통해 더 많은 고객이 오늘날 시장에서 필요한 성능과 확장성을 활용할 수 있다"고 밝혔다.

4G에서 5G로 시장이 전환하고, 점점 더 복잡한 고성능 하드웨어를 필요로 하는 애플리케이션이 많아짐에 따라 NEBS 레벨 3의 중요성은 더욱 부각된다. 가동 온도를 55°C까지 넓힌 새로운 시스템은 충격과 진동, 내화성 및 기타 엄격한 테스트를 충족함으로써 NEBS 레벨 3 인증에 필요한 GR-1089 및 GR-63 테스트를 완료했다.

이 서버는 AI 가속화가 내장된 2세대 인텔 제온 스케일러블프로세서(Intel Xeon Scalable processor) 와 인텔 옵테인 퍼시스턴트 메모리(Intel Optane persistent memory)를 기반으로 엔비디아 GPU의 성능을 최대한 활용한다. 모바일 서비스 제공업체는 이 설계를 활용해 시스템을 고성능 GPU로 업그레이드함으로써 음성 및 데이터 트래픽 속도를 높일 수 있을 뿐 아니라, 엄격한 안정성 표준을 충족하는 서버를 기반으로 새로운 엣지 애플리케이션과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다.

업계 최초의 슈퍼마이크로 1U NEBS 레벨3 시스템은 광범위한 GPU 시스템 포트폴리오에 포함되어 GPU 가속 기능이 필요한 워크로드를 지원한다. 슈퍼마이크로는 1U 시스템 외에도 2U, 4U 및 10U 폼 팩터의 2, 4, 6, 10, 16, 20GPU 등 다양한 GPU 옵션을 제공한다. 본 제품 시리즈는 서버당 최대 56개의 CPU 프로세서 코어, 205W TDP CPU, 최대 6TB DDR4-2933MHz 메모리를 지원하는 24개의 DIMM, NVMe, SAS 또는 SATA 드라이브를 위한 다양한 옵션과 최고의 성능을 고객에게 제공한다.

SMCI의 사장 겸 CEO 찰스 리앙(Charles Liang)은 "슈퍼마이크로는 5G로 전환 시 핵심 역할을 하게 될 업계 최초의 1U NEBS 레벨 3 V100 GPU 가속 서버를 통해 AI, AR 및 IoT에 필요한 최신 애플리케이션과 워크로드를 지원한다”라며, “이 시스템은 업계의 지대한 관심을 받고 있으며 슈퍼마이크로의 리소스 절감 아키텍처가 탑재된 2U, 4U 및 10U 멀티 GPU 서버 등 다양한 GPU 포트폴리오를 보완할 것이다"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