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스트소프트, ‘디지털 뉴딜’ 사업자 선정... 100억 원 규모 AI 사업 수주
이스트소프트, ‘디지털 뉴딜’ 사업자 선정... 100억 원 규모 AI 사업 수주
  • 박현진 기자
  • 승인 2020.10.05 16: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정보화진흥원으로부터 한국어방언 AI 데이터 구축, 안면인식 이미지 AI 데이터 구축, 통계청 데이터 구축 사업을, 정보통신기획평가원으로부터는 폭력 상황 인지를 위한 인공지능 음성 분석 기술 연구개발 등
이미지편집:본지
이미지편집:본지

이스트소프트(대표 정상원)는 줌인터넷, 이스트시큐리티 등 자회사와 함께, 총 100억 원 규모 인공지능(이하 AI) 정부 사업을 수주했다고 5일 밝혔다.

이스트소프트와 자회사가 수주한 AI 사업은 정부가 앞선 7월 발표한 ‘디지털 뉴딜’ 과제 중 하나인 ‘데이터 댐’ 구축과 ‘AI 바우처 지원’ 사업 등이다.

먼저 이스트소프트는 한국정보화진흥원(NIA)으로부터 한국어방언 AI 데이터 구축, 안면인식 이미지 AI 데이터 구축, 통계청 데이터 구축 사업을, 정보통신기획평가원(IITP)로부터는 폭력 상황 인지를 위한 인공지능 음성 분석 기술 연구개발 등 4개 사업과 정보통신산업진흥원(NIPA)로부터 1개 사업 등 총 8개 29억 원 규모의 AI 관련 정부 사업을 수주했다.

이 중 정보통신기획평가원, 정보통신산업진흥원으로부터 수주한 사업은 지난 6월과 7월 과학기술정보통신부에서 개최한 ‘2020 온라인 경진대회’(2개 부문 1위), ‘2020 AI 그랜드 챌린지’(전 트랙 5위 이상)에서 회사의 AI 연구팀이 우수한 성적을 거두며, 정부로부터 사업화 후속 연구비를 지원받은 것으로 의미가 더욱 크다. 

또한 검색포털 줌닷컴을 서비스하는 자회사 줌인터넷(대표 김우승, 239340)은 한국정보화진흥원의 ‘인공지능 학습용 데이터 구축 2차 사업’ 중 하나인, 사업 규모 약 69억 원의 ’영상콘텐츠 이해 AI 데이터 구축’ 컨소시엄 주관 사업자로 선정되었다. 컨소시엄 참여기업은 줌인터넷(주관), 솔트룩스, 마인즈랩 등 총 8개 기업이며, 줌인터넷은 포털 사업을 통해 축적한 빅데이터 기반 AI 기술 역량을 활용해 다양한 방송 데이터를 분석하고 양질의 데이터셋(Data Set)을 구축하는데 앞장설 예정이다.

이 밖에도 보안 사업을 영위하는 자회사 이스트시큐리티는 ‘2020년도 AI 바우처 지원’ 사업의 공급 기업으로 선정되었다. ‘2020년도 AI 바우처 지원’ 사업은 AI 활용과 확산을 목적으로 AI 솔루션 적용이 필요한 중소ㆍ벤처기업에 바우처를 발급하는 정보통신산업진흥원 주관 사업이다.

이스트시큐리티는 AI 바우처 지원 세부 사업 중 ‘지능형 연계 거래량 예측 엔진 구축’ 공급 기업으로 선정되었으며, 자사가 보유한 AI 엔진과 기술을 바탕으로 금융기관의 비정상적인 데이터를 예측, 탐지하는 서비스 개발해 납품하게 된다.

이스트소프트 정상원 대표는 “지난 수년간 이스트소프트와 자회사의 인공지능 연구소에서 연구 개발한 AI 기술력이 대외적으로 인정받아, 정부의 디지털 뉴딜 사업에 주도 기업으로 참여할 수 있게 되어 기쁘다”며, “지속적인 AI 기술 연구 개발을 통해, 향후 정부가 주도하는 AI 생태계 확산을 선도할 수 있는 국내 최고 수준의 AI 전문 기업으로 자리매김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