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 중장기 인공지능 연구 전담하는 '네이버 AI랩' 신설... 하정우 책임리더 선임
네이버, 중장기 인공지능 연구 전담하는 '네이버 AI랩' 신설... 하정우 책임리더 선임
  • 최광민 기자
  • 승인 2020.10.07 18: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클로바CIC 내 리서치 조직 전사 AI 연구소로 확대 개편, 차세대 공통 이미지 인식 기술, 멀티 모달 생성 모델, 새로운 AI 학습 기법 등 중장기 기술 연구에 집중
네이버 AI LAB을 맡게 된 하정우 책임리더는 “네이버 AI 연구소는 임팩트 있는 중장기 선행 연구에 더욱 집중하고 클로바 및 네이버랩스와 긴밀한 협업을 통해 사용자들에게 혁신적인 가치와 서비스를 제공할 것이며, 적극적인 기술 공유를 통해 AI 생태계에 기여함은 물론, 네이버가 글로벌 AI 기술 플랫폼으로서 더욱 성장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사진:하정우 리더 페이스북캡처)
네이버 AI LAB을 맡게 된 하정우 책임리더는 “네이버 AI 연구소는 임팩트 있는 중장기 선행 연구에 더욱 집중하고 클로바 및 네이버랩스와 긴밀한 협업을 통해 사용자들에게 혁신적인 가치와 서비스를 제공할 것이며, 적극적인 기술 공유를 통해 AI 생태계에 기여함은 물론, 네이버가 글로벌 AI 기술 플랫폼으로서 더욱 성장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사진:하정우 리더 페이스북캡처)

네이버가 AI 기술 경쟁이 치열해지는 상황에서 글로벌 AI 기술 플랫폼 기업으로서의 경쟁력 강화를 위해 중장기 AI 기술 연구 조직을 확대, 별도 연구소 ‘네이버 AI랩(LAB)’을 개설하고, AI 연구 인력을 대폭 확대하고 연구에 대한 대규모 투자를 진행할 계획이라고 7일 밝혔다.

네이버 AI랩은 기존 AI 선행 기술을 연구하던 CLOVA(클로바) 리서치 조직을 클로바 CIC에서 분리해 규모를 확대한 연구소다.

연구소는 차세대 공통 이미지·비디오 인식 기술, 멀티모달 생성 모델, 차세대 대규모 언어 모델, 새로운 인공지능 학습 기법, 인간과 상호작용(HCI)를 고려한 AI 기술 등 다양한 주제의 혁신적인 중장기 선행 기술에 대한 연구를 진행할 예정이다. 

회사측은 “클로바 CIC에서 중장기 AI 기술 연구 조직을 분리해 별도 조직으로 네이버 AI 랩을 신설함으로써 더욱 폭 넓은 AI 연구가 진행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덧붙였다.

네이버는 “NeurIPS, ICML, CVPR, ACL, EMNLP, ECCV, Interspeech 등 세계 최고 수준의 AI 학회에서 올해에만 40여 편 이상의 논문 결과를 발표할 만큼 AI 연구 역량을 인정받고 있다”며 “AI랩을 설립하며 기술 연구 투자에 더욱 박차를 가하고, 앞으로 이 수준을 더욱 높인다는 계획”이라고 밝혔다.

네이버 AI랩에서 연구된 결과는 네이버랩스, 클로바 등 네이버 내 다른 AI 연구 조직들과의 공유를 통해 연구 시너지를 확대할 뿐 아니라 클로바, 검색 등 다양한 서비스에 적용돼 사용자들에게 AI 기술을 통한 새로운 경험과 가치를 제공할 예정이다.

네이버 AI LAB을 맡게 된 하정우 책임리더는 “네이버 AI 연구소는 임팩트 있는 중장기 선행 연구에 더욱 집중하고 클로바 및 네이버랩스와 긴밀한 협업을 통해 사용자들에게 혁신적인 가치와 서비스를 제공할 것”이라며, “이에 더 나아가, 적극적인 기술 공유를 통해 AI 생태계에 기여함은 물론, 네이버가 글로벌 AI 기술 플랫폼으로서 더욱 성장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네이버는 국내 AI 연구 저변 확대를 위해 클로바 AI Github를 통해 많은 연구결과와 소스코드, 데이터 등을 외부 연구자들에게 공개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