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 목소리로 AI 보이스를 만든다... 네이버, ‘나눔 AI 보이스 공모전’ 진행
내 목소리로 AI 보이스를 만든다... 네이버, ‘나눔 AI 보이스 공모전’ 진행
  • 전미준 기자
  • 승인 2020.10.15 11: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00개 문장, 총 40분의 음성 녹음만으로도 자연스러운 사람의 음성을 구현하는 AI 보이스를 제작할 수 있는 NES(Natural End-to-End Speech Synthesis System) 기술로, 사용자들이 보다 새로운 경험을 할 수 있도록 지원하기 위해 이번 공모전을 진행
행사이미지
행사이미지

네이버(대표 한성숙)는 사용자들의 목소리로 AI 보이스를 제작, 클로바더빙(CLOVA Dubbing)을 통해 서비스를 제공하는 ‘나눔 AI 보이스 공모전'을 진행한다고 15일 밝혔다.

네이버는 약 400개 문장, 총 40분의 음성 녹음만으로도 자연스러운 사람의 음성을 구현하는 AI 보이스를 제작할 수 있는 NES(Natural End-to-End Speech Synthesis System) 기술로, 사용자들이 보다 새로운 경험을 할 수 있도록 지원하기 위해 이번 공모전을 진행한다고 덧붙였다.

자신의 목소리로 AI 보이스를 제작, 다른 사용자들과 공유하기를 원하는 이들은 14일부터 오는 11월 2일까지 ‘나눔 AI 보이스 공모전’ 공식 페이지를 통해 공모전 참여 취지와 10개 문장을 읽고 녹음한 파일과 완성된 AI보이스에 붙이고 싶은 이름을 전달하면 참여할 수 있다. 참여자 중 목소리의 사연과 녹음 음성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11월 10일, 총 10명을 선정해 발표한다. 이후, 12월 22일까지 추가 녹음 및 AI 보이스 제작을 완료하고, 12월 22일에 이를 클로바더빙 서비스를 통해 공개한다는 계획이다.

김재민 클로바 보이스&아바타 책임리더는 “이번 공모전을 통해 사용자들이 자신의 목소리로 만들어지는 AI보이스를 경험하면서 AI 기술에 대한 거리감을 좁힐 수 있을 것”이라며, “네이버는 AI가 사람과 분리된 기술이 아닌, 사람과 함께 하며 삶에 새로운 경험을 제공하는 기술, 서비스로 발전할 수 있도록 지속 노력해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클로바더빙’은 글자를 입력하는 것 만으로도 AI 합성음을 생성하고, 동영상에 입힐 수 있는 서비스로 지난 2월 첫 선보인 후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특히, 코로나19의 확산으로 동영상을 기반으로 한 비대면 커뮤니케이션이 증가하는 점을 고려, 연말까지 무료로 누구나 활용할 수 있다. 현재 이용자들이 생성한 더빙 음성은 약 1,800만 건에 달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