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IT, 인공지능 원칙을 실천으로 옮기는 글로벌 협의체 'AI 정책 포럼' 발촉
MIT, 인공지능 원칙을 실천으로 옮기는 글로벌 협의체 'AI 정책 포럼' 발촉
  • 최창현 기자
  • 승인 2020.10.20 21: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AI 정책 포럼은 정부와 기업이 구체적인 정책을 구현할 수 있는 프레임 워크와 도구를 개발하고 제공한다.
로고이미지
로고이미지

오늘날 인공지능과 그 기반이 되는 컴퓨팅 시스템은 새로운 기술 문제 그 이상이다. 이제는 국가와 사회, 거버넌스 및 공익의 문제로 떠오르고 있다. 기술자, 정책 입안자 및 커뮤니티가 향후 몇 년 동안 내리는 선택은 앞으로 수십 년 동안 기계와 인간 간의 관계를 형성할 것으로 예상된다.

AI의 적용성이 급속히 증가함에 따라 많은 조직이 프라이버시, 공정성, 편견, 투명성 및 책임과 같은 사회적 및 윤리적 문제에 대한 높은 수준의 원칙을 세우고 있다. 이러한 광범위한 원칙을 바탕으로 MIT가 인공지능시대를 맞아 2019년 새롭게 개설된 MIT 슈워츠먼 컴퓨팅 칼리지(MIT Schwarzman College of Computing)가 19일(현지시간) AI 원칙에서 실천으로 이동하는 글로벌 협업체 'AI 정책 포럼(AI Policy Forum)'의 출범을 알렸다.

이 포럼은 정부와 기업들이 구체적인 방법으로 이행할 수 있는 가장 중요한 AI 정책 프레임워크와 도구를 제공한다.

AI 정책포럼은 1년 과정으로 기획됐다. 이러한 노력과 관련된 활동은 가시적 성과에 초점을 맞추는 것이다. 즉, 공공 정책을 설계하는 업무를 담당하는 국내 및 국제 수준의 주요 정부 관리와의 참여와 AI 과학의 최신 진보에 대한 심층적인 기술적 토대가 마련되어 있다. 성공의 척도는 이러한 노력이 공동체들 사이의 격차를 해소하고, 원칙적인 합의를 실행 가능한 결과로 변환시켰으며, 인간과 기계 사이의 더 깊은 신뢰를 위한 조건을 만드는 데 도움이 되었는지 여부가 될 것이다.

다니엘 허텐로셔(Daniel Huttenlocher) MIT 슈워츠먼 컴퓨팅 칼리지 학장은 "우리의 목표는 정책 입안자들이 AI 정책에 대한 실질적인 결정을 내리도록 돕는 것"이라며, "우리는 이미 존재하는 AI를 중심으로 또 다른 원칙들을 개발하려는 것이 아니라, 전 세계 정책입안자들이 이행을 도울 수 있도록 AI 활용 분야에 특화된 맥락과 지침을 제공하고자 한다"고 말했다.

MIT 교무처장 마틴 슈미트(Martin Schmidt)는 "원칙을 벗어난다는 것은 절충을 이해하고 이를 해결하기 위한 기술적 도구와 정책 수단을 식별하는 것을 의미한다. 우리는 이런 종류의 문제들을 조사하고 다루기 위해 대학을 설립했지만, 이것은 도전적이고 복잡한 과정으로 우리는 이것이 세계적인 협력이 되어야 하며 과학자, 기술자, 정책입안자, 그리고 비즈니스 리더들을 참여시켜야 한다"고 말했다.

이 글로벌 협업은 2020년 말과 2021년 초에 MIT 연구진이 위원장을 맡고 금융과 모빌리티 분야에서 AI를 시작으로 AI 정책의 가장 시급한 현안 중 일부에 대해 세계 유수의 기술·정책 전문가들이 한자리에 모이는 일련의 AI 정책포럼 태스크포스(TF)로 시작된다. 2021년에 걸친 추가 태스크 포스는 AI의 다음 장을 설계하는 공동의 목표를 가지고 더 많은 실천 공동체가 참여할 것이다. 즉, AI의 혁신적 잠재력을 전달하고 사회의 요구에 부응하는 것이다.

각 태스크포스(TF)는 AI 다음 장을 위한 구체적인 공공정책과 틀을 알리는 성과를 내고 이를 현실화하기 위해 학계와 재계, 시민사회, 정부가 해야 할 역할을 규정하는 데 도움을 줄 예정이다. 태스크포스의 연구는 정부가 AI 정책 수립 목표에 대한 자체 진척도를 측정하고 자국의 국가 우선순위에 적합한 모범 사례의 적용을 위한 동적 평가 도구인 AI 정책 프레임워크 개발에 도움이 될 것이다.

한편, MIT는 2021년 5월 6일부터 7일(아마도 온라인에서)까지 첫 번째 'AI 정책 포럼 서밋'을 개최할 예정이다. 이 회의는 태스크 포스가 고위급 의사 결정자들에게 원하는 AI 도구를 보다 깊이 이해하도록 하는 과정에 대해 논의하기 위한 협력적 모임이며, AI에 관한 더 나은 공공 정책을 개발하기 위한 주제로 이틀 동안 열린다.

이어 2021년 가을 MIT에서 열리는 후속행사로 각 분야와 국가의 리더들이 한자리에 모여 태스크포스의 주도적 연구를 바탕으로 AI 원칙에서 AI 실천으로 나아가는 작업의 구심점을 제공하고, AI의 미래를 설계하기 위한 글로벌 노력의 발판이 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