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퍼브에이아이, 고품질 인공지능 데이터 '스위트'가 판별한다!
슈퍼브에이아이, 고품질 인공지능 데이터 '스위트'가 판별한다!
  • 정한영 기자
  • 승인 2020.10.21 09: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정보통신기술협회(TTA) 데이터 검사 사업자 선정... 카이스트 AI 대학원 자문 받아, 인공지능 전문성 강화로 시너지 기대
이미지:본지DB
이미지:본지DB

인공지능 기업 슈퍼브에이아이(대표 김현수)가 한국정보통신기술협회(이하, TTA)의 데이터 검사 사업자로 선정됐다고 21일 밝혔다.

AI 기술 발전에 기여할 수 있는 고품질의 데이터를 확보하기 위해 진행되는 이번 사업에서는 AI 구문적 의미, 이미지, 음성, 비디오 등의 인공지능 학습용 데이터 구축 결과물이 유의미하게 도출됐는지에 대해 평가를 시행한다.

슈퍼브에이아이는 TTA에서 올해 12월 중순까지 실시하는 '이미지 데이터 의미적 정확성 검사' 사업에 자사 프로그램 '스위트'를 사용할 예정이며, 검사 대상은 ‘인공지능 학습용 데이터 구축사업’의 10대 분야 150종 데이터다. 이 중 약 50건이 슈퍼브에이아이가 검사에 참여하는 '이미지' 분야로, 인공지능 구축 사업을 진행하는 기업이 이미지 데이터를 스위트에 업로드하면, 자동화 및 분석 도구를 활용해 데이터의 품질을 점검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슈퍼브에이아이는 인공지능 분야에 대한 전문성 및 기술 평가에서 높은 점수를 받아 해당 사업에 선정됐으며, KAIST AI대학원(원장 정송)의 자문을 받을 예정이다. 슈퍼브에이아이는 스위트로 '데이터의 객관적 검증 및 평가'를 담당하며, 카이스트 AI 대학원의 경우 '고품질 데이터의 기준'을 잡는 역할을 맡았다. 양 단체는 각 데이터별 검증 계획과 구축 지침을 함께 수립하고 진행한다는 계획이다.

슈퍼브에이아이 김현수 대표는 “수집된 데이터의 양이 많더라도 그 품질이 떨어진다면 실제 인공지능 업계에서 활용하기 어렵다"며, “고품질의 AI 학습용 데이터를 만들어 내는 것이 디지털 뉴딜에서 추진하는 ‘데이터 댐’ 사업의 핵심 목표인 만큼, 국내 유일의 데이터 올인원 플랫폼 스위트가 고품질 데이터 구축의 표준을 제시하는 중요한 역할을 해낼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