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와 파킹클라우드, AI 음성인식 기반 주차 서비스 제공한다
KT와 파킹클라우드, AI 음성인식 기반 주차 서비스 제공한다
  • 권현주 기자
  • 승인 2020.05.07 21: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AI 음성인식 기술 연동, 5G 적용을 통한 네트워크 이원화 및 안정화, 비전(영상인식) AI 기술 적용 서비스, 차세대 AI 키오스크 사업, AI컨택센터(AICC) 기반의 고객센터 운영혁신 등 5가지 방향에서 AI 주차 서비스 개발을 협력
업무협약을 마치고 KT AI/BigData사업본부장 김채희(왼쪽) 상무와 파킹클라우드 신상용(오른쪽) 대표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KT)
업무협약을 마치고 KT AI/BigData사업본부장 김채희(왼쪽) 상무와 파킹클라우드 신상용(오른쪽) 대표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KT)

KT가 주차 플랫폼업체 파킹클라우드(대표 신상용)와 7일 오전 서울 영등포구 파킹클라우드 본사에서 ‘AI를 적용한 차세대 주차 서비스 공동 개발’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KT와 파킹클라우드는 이번 협약을 토대로 국내 최다 230만 기가지니 가입자를 확보한 AI 기술력과 국내 최대 주차 플랫폼업체의 솔루션과 노하우를 결합해 운전자들에게 보다 편리한 AI 기반의 주차 서비스를 제공한다는 방침이다.

양사는 이번 협약에 따라 AI 음성인식 기술 연동, 5G 적용을 통한 네트워크 이원화 및 안정화, 비전(영상인식) AI 기술 적용 서비스, 차세대 AI 키오스크 사업, AI컨택센터(AICC) 기반의 고객센터 운영혁신 등 5가지 방향에서 AI 주차 서비스 개발을 협력한다.

AI 주차 서비스가 적용되면 현재 키오스크 터치 방식으로 이뤄지는 주차비 정산이 간단히 음성명령만으로 요청과 결제가 이뤄질 것으로 예상된다. 또한 영상인식 AI 기술을 적용해 보다 편리한 주차 서비스를 개발할 예정이다. 양사는 최근 코로나19로 인해 언택트(비대면) 서비스가 주목받고 있는 상황에서 선보일 AI 주차 서비스가 운전자들에게 높은 호응을 얻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KT AI/BigData사업본부장 김채희 상무는 “KT는 파킹클라우드와 협업을 바탕으로 AI 주차 서비스를 내놓아 고객 생활을 한층 편리하도록 만들겠다”며, “KT는 AI 전문기업으로서 AI 기술을 다양한 산업에 적용하고 우수 중소·벤처기업과 협업으로 고객 생활을 변화시키는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선보이겠다”고 말했다.

파킹클라우드 신상용 대표는 “AI 무인 주차 관제시스템을 처음으로 선보인 ‘아이파킹’과 국내 최다 가입자를 보유한 KT의 ‘기가지니’가 만나 주차 플랫폼 기술의 한 단계 도약을 기대한다”며, “아이파킹을 이용하는 운전자 및 사업장이 차별화된 만족을 느낄 수 있도록 연구개발에 더욱 집중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