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인즈랩, 국내 최초 이동형 '음성인식 AI 회의록' 제품 출시
마인즈랩, 국내 최초 이동형 '음성인식 AI 회의록' 제품 출시
  • 전미준 기자
  • 승인 2020.11.30 14: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클라우드 기반 회의록 시스템인 '마음 회의록'의 성공적인 운영성과를 기반으로 이동형 AI 회의록 제품
시스템 개요
이동형 회의록 시스템 개요

마인즈랩(대표 유태준)은 공간의 제약을 받지 않고 사용할 수 있는 손가방 크기의 이동형 회의록 제품을 개발하여 출시했다고 30일 밝혔다.

국내에 존재했던 타사 회의록 시스템은 네트워크망이 존재하는 특정 공간 내에서만 음성인식 서버와 유무선 음향 장비를 고정하는 구축형 모델이었지만 마인즈랩의 이동형 'AI 회의록' 제품은 고성능 노트북, 소규모 네트워크망을 구성하는 유무선 공유기(AP), 실시간 음성 송신 앱을 탑재한 마이크 등을 손가방 안에 패키지로 구성하여 휴대성 및 접근성을 높였다.

마인즈랩은 구독형 인공지능(AI) 플랫폼인 마음에이아이(maum.ai)의 회의록 자동정리 서비스인 '마음 회의록'의 성공적인 운영성과를 통해 이동형 '음성인식 AI 회의록' 제품을 출시했으며, 공기업·공공기관·지자체 등에서 활용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받고 있다.

이동형 회의록 시스템 실제 구축 이미지

마인즈랩 원정상 상무는 “최근 회의 속기록의 중요성이 높아짐에 따라 속기를 위한 비용이 증가하고, 속기 업무를 맡은 공기업·공공기관 담당자의 업무 부담이 가중되고 있다. 최근 초·중·고 내에서 이루어지는 학교폭력대책자치위원회와 같이 회의록 작성이 필수적인 경우엔 속기록 작성에 대한 부담감이 클 것”이라며 “이동형 AI 회의록 제품을 활용하여 스마트 오피스 구축이 필요한 대기업뿐만 아니라 공공기관·학교·지자체에서도 회의록 서비스를 통해 업무 효율성을 획기적으로 높일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마인즈랩의 이동형 AI 회의록은 실시간 회의록 작성, 음성파일/동영상 파일의 회의록 변환, 회의록 다운로드, 회의록 관리 등의 서비스를 제공하며, 마인즈랩 데이터 사이언티스트의 숙련된 STT(Speech-to-Text) 모델링 작업을 통해 90%가 넘는 높은 음성 인식률 결과를 제공하고 있어 언택트 시대적 니즈에 맞게끔 공공기관 및 지자체 등 속기록이 필요한 다양한 분야에서 활용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