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머비전, AI기반 비전 탑재한 최초의 휴머노이드 로봇 ‘조이스’ 발표
임머비전, AI기반 비전 탑재한 최초의 휴머노이드 로봇 ‘조이스’ 발표
  • 전미준 기자
  • 승인 2020.09.18 12: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데이터 인 픽처(data-In-picture)’ 기술을 사용해 각 동영상 프레임을 광범위한 센서에서 얻어진 데이터를 기반으로 하며, 인공지능과 신경망, 컴퓨터 시각, SLAM 알고리즘에 맥락에 관련된 정보를 제공해 시각적 인식을 향상 시킬 수 있다
조이스 이미지
조이스 이미지

광각 지능형 비전 분야를 선도하고 있는 캐나다 몬트리올에 본사를 둔 임머비전( Immervision)이 컴퓨터 비전 커뮤니티가 개발한 최초의 휴머노이드 로봇 '조이스(JOYCE)'를 공개했다.

이 커뮤니티는 기계에 인간과 같은 인식 체계와 그 이상을 구현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조이스의 목적은 로봇의 광학, 센서 및 알고리즘을 업그레이드함으로써 조이스가 환경을 보다 효과적으로 이해할 수 있도록 관련 커뮤니티를 초청해 컴퓨터 시각 기술을 더욱 발전시키는 것이다.

임머비전은 이 고도의 과제 실현을 지원하기 위해 엔지니어와 AI 개발자에게 조이스 개발 키트를 공개할 예정이다. 개발 키트 ‘조이스 인 어 박스(JOYCE IN A BOX)’는 장면 캡처 및 환경 인식을 구현할 수 있도록 보정된 2D 반구형, 3D 입체 반구형 또는 360 x 360 완전 구형 등 3 개의 초광각 파노라마 카메라가 탑재돼 있다.

조이스는 ‘데이터 인 픽처(data-In-picture)’ 기술을 사용해 각 동영상 프레임을 광범위한 센서에서 얻어진 데이터를 기반으로 하며, 인공지능(AI)과 신경망, 컴퓨터 시각, SLAM 알고리즘에 맥락에 관련된 정보를 제공해 시각적 인식을 향상시킬 수 있다. 예를 들어, 조이스는 전 세계를 여행하고 스카이다이빙을 하며 비즈니스 콘퍼런스나 컴퓨터 시각 연구소를 방문할 때 사람들이 조이스의 눈을 통해 볼 수 있도록 라이브 스트리밍을 제공하고 그 능력의 진화를 지속 추적할 수 있게 한다.

조이스는 광범위한 산업용 장치를 위한 차세대 지능형 시각 시스템 개발 지원하는 임머비전 혁신연구소(Innovation Lab)에서 개발됐다.


파스칼 니니(Pascale Nini) 임머비전 사장 겸 최고경영자는 “Immervision은 혁신 주기를 더디게 하는 칸막이를 없애기 위해 컴퓨터 시각 커뮤니티를 하나로 모으는 것이 큰 가치가 있다고 확신한다”며, “아이디어의 교류를 통해 기계 인식의 지평을 넓히고자 한다”고 밝혔다. 이어 그는 “조이스가 복잡한 산업 과제를 해결할 대단히 혁신적인 솔루션을 개발하는 데 도움이 되리라 믿는다”고 덧붙였다.

한편, 이 솔루션의 잠재적 적용 분야로는 진공청소기, 조명 시스템, 가전제품 등 스마트 홈 기기의 성능을 강화하고 광학 기술을 발전시켜 보조 주행 및 자율 주행 자동차의 운전자 안전과 의료 진단 성능을 향상시켜 CT 스캔에서 암 종양이나 다른 질환을 보다 효과적으로 식별할 수 있도록 한다. 작물 질병의 조기 징후와 그 외 더 많은 정보를 식별할 수 있도록 돕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