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I 챗봇 통한 승강기 유지 보수 대응 시간 최소화
AI 챗봇 통한 승강기 유지 보수 대응 시간 최소화
  • 박현진 기자
  • 승인 2018.06.12 08: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현대엘리베이터, 편집:본지
사진:현대엘리베이터, 편집:본지

인공지능 ‘챗봇’(CHATBOT) 기능을 적용해 대응 시간을 최소화한 유지관리 서비스를 제공한다. 고객이 전용 애플리케이션(Application·앱)으로 승강기 관련 문의나 신고를 하면 챗봇이 빅데이터를 바탕으로 실시간 답변하는 것은 물론, 고장 접수→수리 기사 배치→실시간 기사 도착 안내→처리결과 안내 및 고객 확인(Happy Call)까지 원스톱(One-Stop)으로 제공하는 유지관리 시스템이다. 

현대엘리베이터(대표이사 장병우)가 지난 5월부터 한 달여간의 베타 테스트를 통해 안정성을 검증했다며 내주 최종 점검을 마치고 25일부터 정식 서비스를 시작할 것이라고 밝혔다. 

현대엘리베이터는 지난달 8일 행정안전부가 입법 예고한 승강기시설 안전관리법 시행령·시행규칙 전부개정안에 발맞춰 첨단 유지관리 시스템 개발은 물론 전문 인력 충원도 진행하고 있다. 회사는 첨단 서비스 적용과 하반기 인력 채용을 통해 양질의 일자리를 창출하는 등 정부의 승강기 안전 강화 정책에 적극 동참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