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최대 크기 음성비서, "헤이 모나리자" 파리에 출현
세계최대 크기 음성비서, "헤이 모나리자" 파리에 출현
  • 권현주 기자
  • 승인 2018.10.10 07:30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LED 화면 속의 모나리자는 얼굴 추적 기능을 사용하여 대화자를 인식하고 LED 화면에서 얼굴과 손을 얼굴과 손을 움직여 느낌도 표현한다.
파리의 퐁피두 센터(Pompidou) 앞 광장에 높이 10 미터, 너비 7.5 미터, 무게 36 톤으로 거대한 모나리자 LED 설치물(사진:BMW)
파리의 퐁피두 센터(Pompidou) 앞 광장에 높이 10 미터, 너비 7.5 미터, 무게 36 톤으로 거대한 모나리자 LED 설치물(사진:BMW)

레오나르도 다빈치(Leonardo da Vinci)의 모나니자(Mona Lisa)는 피렌체에 살던 한 상인의 부인을 그린 초상화라고 전해진다. 파리의 루브르 박물관에 소장되어 500년 넘게 관객을 매료시킨 수수께끼 같은 미소를 지닌 모나리자는 의심의 여지없이 가장 유명한 그림 중 하나로 전세계인의 관심과 사랑을 받고 있다. 지난 1일(월) 파리의 퐁피두 센터(Pompidou) 앞 광장에 높이 10 미터, 너비 7.5 미터, 무게 36 톤으로 거대한 모나리자 LED 설치물이 공개됐다.

모나리자와 설치된 마이크를 통해 대화(사진:BMW)
모나리자와 설치된 마이크를 통해 대화(사진:BMW)

이 모나리자 설치물은 파리 모터쇼를 위한 BMW 그룹의 기획 프로그램으로 새로운 'BMW 지능형 개인 비서'를 홍보하기 위해 지난 1 일부터 3 일까지 3일간 세워진 것이다. 지나가는 사람들은 10m 높이 모나리자와 설치된 마이크를 통해 대화할 수 있으며 불어, 영어 및 독일어 질문에 대답할 수 있다. 또한 LED 화면 속의 모나리자는 얼굴 추적 기능을 사용하여 대화중 대화자를 인식하고 75m2의 LED 화면에서 얼굴과 손을 움직여 느낌도 표현한다. (아래는 지나가는 사람들이 'LED 모나리자'와 대화하는 영상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구경모 2018-10-10 10:37:51
기술력에 대한 자신감이 드러나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