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기정통부, ICT표준과 지역산업 융합으로 지역활성화 지원
과기정통부, ICT표준과 지역산업 융합으로 지역활성화 지원
  • 박현진 기자
  • 승인 2019.03.13 20: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내 최고 전문가들이 인공지능, ICBM(IoT, Cloud, BigData, Mobile) 등 ICT 핵심기술 및 융합사례를 교육하는 ISI를 기획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유영민, 이하 과기정통부)는 올해부터 지역산업에 정보통신기술(ICT) 융합을 촉진하여 지역경제 활성화를 지원하기 위해 지역기업 및 대학(원)생들을 대상으로 ICT 스탠다드 인사이트(ICT Standard Insight, 이하 ISI) 프로그램을 제공한다고 13일 밝혔다. 프로그램은 기존 ICT 표준 대학특강 및 지역 표준화 설명회를 2019년부터 지역 수요맞춤형 기술교육 프로그램으로 통합 개편된 것이다. 

과기정통부는 지역거점을 중심으로 ICT 표준기술을 확산하기 위하여 국내 ICT 표준전문기관인 한국정보통신기술협회(회장 박재문)와 국내 최고 전문가들이 인공지능, ICBM(IoT, Cloud, BigData, Mobile) 등 ICT 핵심기술 및 융합사례를 교육하는 ISI를 기획했다. 한국정보통신기술협회(TTA)는 지역 기관들과 협의하여 나주(에너지IoT), 전주(스마트팜), 부산(자율운항선박), 서울(소프트웨어 융합) 등에 우선적으로 ISI를 개최하고, 향후 추가 희망지역의 신청을 받아 전국으로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과기정통부는 ICT 표준 및 기술사업화 경험이 풍부한 국내 최고전문가들과 함께 지역특화 기술 중심의 사업화 및 지역인재 양성 지원을 통해 지역별로 특화된 산업육성을 지원할 계획이며, 각 지역별 수요 맞춤형 ICT 표준기술, ICT 융합 성공사례 등 기업을 위한 과정과 지역 대학(원)생들을 위한 ICT 표준화 교육 등 특화된 지원을 통해 지역산업 활성화에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한편 과기정통부 용홍택 정보통신산업정책관은 “4차 산업혁명의 핵심은 ICT 융합에 있다”며 “우리나라 각 지역의 기업 및 학생들이 해당 지역에서 수준 높은 ICT 표준 기술교육을 받을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