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이디링크, AI 및 엣지 컴퓨팅 성능 혁신하는 'MXM GPU 모듈' 세계 최초 발표
에이디링크, AI 및 엣지 컴퓨팅 성능 혁신하는 'MXM GPU 모듈' 세계 최초 발표
  • 최광민 기자
  • 승인 2020.02.04 10: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쿠다 플랫폼을 통해 최소한의 소프트웨어 업데이트로 GPU를 지속적으로 업그레이드 하여 추가적인 성능 향상
 AI 및 엣지 컴퓨팅 성능 혁신하는 'MXM GPU 모듈' 

GPU 가속 컴퓨팅의 인기는 나날이 높아지고 있다. GPU를 통합하는 엣지 시스템은 의료 영상, 제조 결함 검사, 스마트 도시의 교통 흐름 분석 및 기타 여러 임베디드 세그먼트의 실제 애플리케이션에서 더 빠르게 반응하고 더 나은 성능을 발휘할 수 있다.

엣지 컴퓨팅 분야의 글로벌 리더인 에이디링크 테크놀로지(ADLINK Technology)가 NVIDIA 튜링™ 아키텍처를 특징으로 하며 엔비디아 쿼드로(NVIDIA Quadro) RTX 임베디드 GPU로 구동되는 세계 최초의 MXM GPU 모듈을 발표했다.

이 모듈은 임베디드 애플리케이션을 위해 긴 제품 수명을 지원한다. 에이디링크의 MXM GPU 모듈은 튜링 아키텍처의 성능을 활용하여 임베디드 애플리케이션이 직면한 크기, 무게 및 전력(SWaP) 문제를 해결하고 고성능 컴퓨팅, 컴퓨터 그래픽 및 인공지능(AI)에서 성능 향상을 제공할 수 있는 미션 크리티컬 엣지 컴퓨팅 및 AI 애플리케이션에 이상적인 모듈이다.

EGX MXM T3000_R45
EGX MXM T3000_R45

또 튜링 아키텍처는 공유 메모리를 위한 정수(integer) 데이터 경로 및 통합 아키텍처인 텐서 코어를 사용하여 엔비디아 파스칼 아키텍처에 비해 쿠다(CUDA) 코어당 전달 성능이 50% 향상 되었다. 쿠다 플랫폼을 통해 최소한의 소프트웨어 업데이트로 GPU를 지속적으로 업그레이드하여 추가적인 성능 향상이 가능하다.

에이디링크 임베디드 플랫폼 및 모듈 사업부의 플랫폼 제품 센터 책임자인 제인 차이(Zane Tsai)는 “에이디링크는 중국과 유럽의 헬스케어 산업에서 GPU 가속 컴퓨팅에 대한 수요가 증가하고 있다고 판단하고 있습니다. 빅데이터와 AI는 예방 및 정밀 의학에서 스크리닝 및 탐지, 그리고 병변 진단에 적용되고 있습니다. 텐서 코어의 튜링 아키텍처 기반 MXM GPU 모듈은 이러한 미션 크리티컬 작업에 높은 성능과 고효율을 제공할 수 있습니다"라고 말했다.

이어 그는 “GPU 성능의 빠른 성장을 필요로 하는 또 다른 응용 분야는 방대한 데이터 처리를 요하는 자율 주행 차량, 로봇 및 드론과 같은 자율 기계이다. "SWaP의 제약이 있는 모바일 환경에서 고정밀 결과를 생성하기 위해 대용량 데이터를 병렬로 처리할 수 있는 기능을 갖춘 튜링 아키텍처 기반 MXM GPU 모듈은 자율 주행 기계의 복잡한 기능을 수행할 수 있도록 성능을 향상시켰습니다”라고 덧붙였다.

엔비디아 쿼드로 제품 마케팅 부사장 스콧 핏츠패트릭(Scott J. Fitzpatrick)은 “엔비디아 쿼드로 GPU의 기능을 필요로 하지만 표준 PCI Express 그래픽 카드를 지원하지 않는 급속히 성장하고 있는 그래픽 집약적 응용 프로그램 에코시스템에서, 강력한 성능과 엔터프라이즈 신뢰성은 필수적인 요소입니다”라며, “에이디링크 MXM GPU 임베디드 모듈은 엔비디아 쿼드로 RTX 성능과 기능을 장기적으로 사용자 맞춤형으로 지정 업그레이드 가능한 폼팩터로 제공하여 의료, 로봇 공학, 제조 전반, 그리고 스마트 시티에 걸쳐 AI 및 빅 데이터의 성능을 더욱 폭넓게 제공합니다"라고 말했다.

한편, 엣지 컴퓨팅 및 AI 애플리케이션은 개발 주기가 길고 개발, 기능 검증 및 인증 획득과 관련된 막대한 투자가 이루어져야 하며 프로젝트의 성공적인 배포로 연결되기 위해서는 장기적인 제품 지원이 중요하다.

에이디링크는 엔비디아 쿼드로 임베디드 파트너(Preferred Partner)로서, 장기적인 지원 및 사용자 맞춤형 펌웨어와 최적화된 이기종 컴퓨팅 플랫폼을 갖춘 다양한 폼팩터로 GPU 지원 제품을 제공하여 개발자가 엣지 애플리케이션의 요구 사항을 충족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