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I 기반 스마트팩토리 기업 타이아, 산업 IoT와 AI 기반 스마트제조 솔루션 3종 발표
AI 기반 스마트팩토리 기업 타이아, 산업 IoT와 AI 기반 스마트제조 솔루션 3종 발표
  • 최광민 기자
  • 승인 2020.11.15 23: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공지능과 빅데이터 분석 기술 기반으로 스마트하고 더 똑똑한 솔루션... 스마트제조를 실현하는 예지보전 특화 솔루션 'APDM', 품질관리 솔루션 이미지 프로세싱 플랫폼 'AI-Vision', 데이터 자동백업 관리 플랫폼 '버전독'을...
AI 기반 예지보전 특화 솔루션 'APDM(Active PreDictive Maintenance)'
AI 기반 예지보전 특화 솔루션 'APDM(Active PreDictive Maintenance)'

AI 기반 스마트팩토리 전문 기업 타이아(주)(대표 진이진·이성미)가 산업IoT(IIoT)+ 인공지능(AI) 기술의 융합으로 스마트제조를 실현하는 전문 솔루션으로 예지보전 특화 솔루션 'APDM(Active PreDictive Maintenance)'과 품질관리 솔루션 이미지 프로세싱 플랫폼 'AI-Vision', 데이터 자동백업 관리 플랫폼 '버전독'을 선보였다.

인공지능과 빅데이터 분석 기술 기반으로 스마트하고 더 똑똑한 솔루션으로 제조현장에 접목시키면서 타이아는 "다가오는 디지털 뉴딜 시대에 맞춰 제조업은 장비의 가격 상승, 데이터 처리량 급증, 숙련공의 노하우 전수 단절 등의 문제를 발 빠르게 해결해야 한다”면서 생산설비 셧다운 시간의 최소화와 스마트화가 가능한 콤팩트한 솔루션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예지보전 특화 솔루션 'APDM(Active PreDictive Maintenance)' 시스템 구성도

먼저, 이번에 선보인 타이아의 APDM 시리즈는 데이터를 디바이스 화면에서 바로 확인할 수 있는 APDM-V와 컴팩트한 사이즈의 APDM-mini 2 종으로 구성되어 있다. APDM 시리즈는 기존 공작기계에 1:1로 설치되어 생산량, 상태, 설비 고장 정보 예측 진단과 공구 수명, 고장 예측, 품질 예측 진단 등이 가능해 진 것이다. 또한, 설비에서 발생하는 모든 데이터를 수집 및 분석하여 설비 수명과 고장을 예측하고 제품의 품질과 생산성을 높이는 데 혁신적으로 기여한다.

AI-Vision 시스템 구성도

뿐만 아니라, 인공지능과 딥러닝을 기반으로 한 품질관리 솔루션 이미지 프로세싱 플랫폼 AI-Vision과 호환도 가능하다. AI-Vision은 딥러닝을 통해 생산 공정의 마지막 단계에서 검사 및 품질관리 자동화를 가능하게 하고, 검사 시간을 단축 시켜 준다. 이를 통해 제조업체는 기존 해결하기 어려웠던 문제들을 더욱 강력하고 안정적인 방식으로 해결할 수 있다. 

또한, 타이아는 제조 공정 중 쏟아지는 데이터는 자동 백업 솔루션 버전독의 이용을 권한다. 버전독은 이기종 자동화 제조 업체의 데이터와 프로그램을 통합 분석하고 데이터를 중앙에서 관리하여 개벌 설비비의 소프트웨어 변화를 감시 및 분석할 수 있다. 이를 통해 분산되어 있는 공장의 제조 데이터와 PLC·HMI·로봇 등의 엣지에서 데이터도 실시간 백업해 데이터 보존과 임의 수정 방지, 설비의 손상 및 오류 프로그램의 신속한 교체 등이 가능하다.

시공간의 제약 없이 데이터에 접근하는 '버전독' 모바일 데이터 관리 이미지
시공간의 제약 없이 데이터에 접근하는 '버전독' 모바일 데이터 관리 이미지

한편, 타이아는 2008년 설립 이래 빅데이터 수집, 인공지능(AI) 등의 첨단기술을 융합하여 고객의 제조 혁신을 지원하는 공장 자동화, 스마트 팩토리 분야에 특화된 솔루션을 개발, 공급하는 기업으로 IIoT와 AI기술을 함께 보유하고 이를 창의적인 제조 현장에 융합서비스와 스마트팩토리 솔루션을 체계적으로 제공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